국민 68% "北태도변화 없으면 5·24 해제 필요없어"<갤럽>

北 지뢰도발 사건, 서부전선 포격 영향 받은 듯
  • 등록 2015-08-21 오전 10:54:47

    수정 2015-08-21 오전 10:54:47

[이데일리 김진우 기자] 국민 3명 중 2명은 북한의 태도 변화가 없다면 5·24 조치를 해제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5·24 조치는 2010년 북한의 천안함 폭침에 따른 포괄적 대북제재를 말한다.

한국갤럽은 지난 18~20일 실시한 8월 3주차 여론조사(유권자 1003명 대상.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포인트) 결과, 5·24 조치 해제 문제와 관련해 ‘북한 태도 변화가 없으면 필요가 없다’는 응답은 68%, ‘정부가 먼저 해제해야 한다’는 응답은 22%로 조사됐다고 21일 밝혔다.

갤럽은 “이번 조사가 북한의 지뢰도발 사건 이후 실시됐고 전날 오후 발생한 서부전선 교전으로 당분간 남북관계 개선은 요원하게 됐다”며 “5·24 조치 우선 해제 주장은 힘을 얻기가 쉽지 않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 관련기사 ◀
☞ [北 포격 도발]지정학적 악재에..원·달러 1190원 돌파(상보)
☞ [北 포격 도발]김무성 "단호한 응징"…문재인 "고위급접촉 제안"
☞ [北 포격 도발]지정학적 리스크 부각..원·달러 1189원대 상승
☞ [특징주]北 도발에 방산주 급등…빅텍 20%↑
☞ [北 포격 도발]한은, 금융시장 영향 대응 논의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