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X공사, 창사 44주년 맞아 ‘ESG 경영’ 선포

탄소 중립·국토정보로 사회가치 실현
공정·투명 경영 목표로 내걸어
  • 등록 2021-06-30 오전 10:58:09

    수정 2021-06-30 오전 10:58:09

[이데일리TV 김종호 기자] LX한국국토정보공사(이하 LX공사)가 창사 44주년을 맞아 ESG 경영 원년을 삼겠다고 선포했다.

LX공사는 30일 전북 전주 덕진구 LX 본사 강당에서 창사기념일을 맞아 ESG 경영 선포식을 위한 노사 공동 선언문을 채택하고 전주시와 상생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ESG는 기업의 비재무적 요소인 환경(Environment)과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를 뜻한다. 환경·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경영의 투명성 강화를 통해 지속 가능한 성장을 추구하는 경영 패러다임이다.

LX공사는 이날 △대한민국 탄소중립 2050 선도 △국토정보로 사회적가치 실현 △국민과 함께 공정·투명 경영으로 3대 전략방향을 선정했다. 이를 위해 LX공사는 사용전력 100%를 신재생에너지로 전환하고 탄소배출을 제로화하며 경영 전반에 쓰레기 줄이기를 실천한다.

또한 공간정보 디지털 혁신을 통해 국토·도시문제 해결하고 공간정보 창업 지원과 인재육성 프로그램을 확대하며 지구촌 토지와 빈곤 문제 해결을 위해 국제협력을 이어간다.

아울러 투명한 지배구조를 위한 준법감시체계를 강화하고 국민의 알 권리 보호와 이해관계자와의 소통을 확대하며 ESG 경영 항목 공시 등을 통해 의사결정의 투명성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김정렬 LX공사 사장은 “ESG는 이제 가지 않으면 안 되는 길이 되었다”면서 “ESG 경영 선포식이 우리 모두의 포용적 녹색 회복과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중요한 걸음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