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한국, 국제수학올림피아드 종합 1위..역대 두번째

참가학생 6명 전원 금메달..2012년 이후 첫 1위
김다인 양, 전세계 여학생 참가자 1위 및 금메달
  • 등록 2017-07-23 오후 6:06:58

    수정 2017-07-23 오후 9:50:48

[이데일리 김혜미 기자] 올해 국제수학올림피아드에서 한국 학생들이 종합 1위의 쾌거를 거뒀다. 지난 2012년에 이어 두번째다.

23일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은 지난 12일부터 12일간 열린 제 58회 국제수학올림피아드에서 한국 대표 학생 6명이 전원 금메달을 획득하며 총점 170점을 기록, 종합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총 111개국에서 615명이 참가해 역대 최대규모로 진행됐으며 역대 최고 난이도라고 평가받고 있다. 중국이 금메달 5개와 은메달 1개로 2위, 베트남과 미국이 3·4위를 차지했다.

한국팀 참가자인 김다인(서울과학고)·김세훈(서울과학고)·백승윤(서울과학고)·안정현(서울과학고)·이송운(서울과학고)·최규현(서울과학고) 등 6명은 참가팀 중 유일하게 전원이 금메달을 수상했다.

특히 여학생으로서는 11년 만에 처음으로 한국 대표팀에 선발된 김다인 학생은 팀 내 최고성적과 함께 전세계 여학생 참가자 62명 가운데 1위 및 유일한 금메달을 수상했다.

국제수학올림피아드는 지난 1959년 루마니아에서 첫 대회가 열렸으며 20세 미만의 대학교육을 받지 않은 학생이 국가별로 최대 6명씩 출전한다. 한국은 1988년부터 매년 6명이 출전해 2012년에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내년에 열리는 제 59회 대회는 루마니아에서 열린다.

미래부는 “다가올 지능정보사회에 대비해 수학 등 기초학문 분야에 대한 지원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 앞으로 한국이 수학선진국의 반열에 오를 수 있도록 지원해나갈 계획”이라며 “특히 11년 만에 여학생이 출전해 우수한 성적을 거둔 만큼 이번 대회를 계기로 여학생들이 이공계 진로를 마음껏 선택하고 도전할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국제수학올림피아드 한국 대표단. 미래부 제공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