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별PP발전연합회 회장에 박성호 CNTV 대표 재연임

박성호 회장, 프로그램 사용료 정상화 촉구
  • 등록 2017-03-22 오전 9:09:21

    수정 2017-03-22 오전 9:09:21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개별PP발전연합회 박성호 회장
개별PP발전연합회가 지난 21일 충정로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대회의실에서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현 박성호 회장(CNTV대표, PP협의회 부회장)의 재연임을 승인했다.

신임 부회장으로 한찬수 대표(KMH, PP협의회 이사)를 선임했다.

개별PP발전연합회는 중소PP사업자들의 권익보호를 위해 지난 2011년 1월 결성된 단체다.

박 회장은 초대회장부터 연속 4대회장까지 재연임됐다.

박성호 회장은 “중소PP사의 경우 방송콘텐츠 사업에 대한 의지가 높아도 대형 사업자 틈바구니 속에서 생존이 어려운 것이 현실”이라며 “PP 프로그램 사용료 정상화를 통해 우수한 중소PP들이 계속해서 생존하고 발전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 회장의 임기는 2019년 2월까지 2년간이다.

한편 박 회장은 1975년 동아그룹에 입사해 서울텔레콤 제작국장, ㈜동아TV 편성제작국장, ㈜다비컴 대표이사를 거쳐 2002년 역사극 전문채널인 CNTV를 운영하는 ㈜씨엔티브이를 설립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