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미글로벌, 장애인 리더 양성 위한 첨단보조기구 지원

사회복지법인 '따뜻한동행'과 12년째 진행…총 85명 지원
  • 등록 2021-11-10 오후 1:53:09

    수정 2021-11-10 오후 1:53:09

[이데일리 김나리 기자] 건설사업관리(PM) 기업 한미글로벌은 사회복지법인 ‘따뜻한동행’과 장애인 리더 육성 및 자립을 위한 첨단보조기구 전달식을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따뜻한동행 2021 첨단보조기구 지원사업 전달식 현장. (사진=한미글로벌)


따뜻한동행 첨단보조기구 지원사업은 장애를 가진 청년들이 꿈을 실현하고 사회의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맞춤형 첨단보조기구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한미글로벌이 12년 동안 지속적으로 후원해 왔으며 지금까지 총 85명에게 첨단보조기구를 지원했다.

따뜻한동행은 지난 2월부터 5월까지 ‘2021 첨단보조기구 지원사업’ 공고를 통해 신청자를 모집했으며 서류, 인터뷰 심사 및 기구 활용계획, 사회참여, 기여도 등을 기준으로 최종 14명을 선발했다. 이들에게는 장애 유형에 따라 음성인식 소프트웨어(DNS), 센스리더, 독서확대기, 소보로 태블릿, 전수동 휠체어 등이 지급됐다.

이날 인공와우를 지원 받은 고려대학교 전기전자공학부 구건모 학생은 “따뜻한동행의 도움으로 장애의 벽을 뛰어넘어 꿈을 향해 한발 더 가까이 갈 수 있게 됐다”며 “반도체 대학원에 진학해 장애인 보조기구를 개발하고 싶다”고 말했다.

또한 최종 선정자 중 8명에게는 컴퓨터 기기 등의 학습 환경 구축이 지원됐다. 전신마비 장애를 딛고 활발한 연구 활동을 펼치고 있는 서울대학교 지구환경과학부 이상묵 교수의 음성코딩 프로젝트 참여를 돕기 위해서다. 이 교수의 중증 장애인 대상 음성코딩 프로젝트는 ‘보이스 코딩(Voice Coding)’이라는 기술을 활용해 중증 장애인을 고도의 프로그래머로 양성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김종훈 따뜻한동행 이사장은 이날 환영사에서 “장애 청년들이 보호 받아야 할 대상에 그치지 않고 차세대 리더로 성장할 수 있어야 한다”며 “따뜻한동행은 이들의 자립을 돕고 사회에 진출하여 소중한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 활동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