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12.82 86.87 (-2.8%)
코스닥 910.54 25.67 (-2.74%)

라온피플, 카카오VX 골프센서 공급재개…“수주물량 대폭 확대”

  • 등록 2021-01-19 오전 10:14:51

    수정 2021-01-19 오전 10:14:51

[이데일리 박정수 기자] AI 전문기업 라온피플(300120)은 국내 스크린 골프 시장점유율 2위 ‘카카오VX’에 골프 센서와 소프트웨어 알고리즘 공급을 시작했다고 19일 밝혔다.

라온피플 관계자는 “스크린 골프장 영업이 재개되면서 카카오VX로부터 골프센서 등 1분기 오더를 확보했다”며 “1분기 공급 물량은 코로나19 이전 같은 기간 대비 200%이상 증가한 수준으로 올해 매출 확대에 긍정적인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라온피플이 카카오VX에 공급하는 골프센서는 ‘캘리브레이션 시스템 및 방법’과 ‘회전체의 회전량 측정장치 및 방법’ 등 다양한 특허가 접목돼 있어 정교하다. 스크린 골퍼의 스윙과 스피드, 클럽 궤적을 분석하고 프로와 동작 차이를 모션 인식으로 비교 연동해주는 등 독보적인 알고리즘을 제공하고 있어 고객만족도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라온피플 관계자는 “카카오VX의 신규 스크린 골프장에는 라온피플의 골프센서 등이 적용되고 있다”며 “카카오VX가 본격화하고 있는 국내외 스크린 골프 시장 진입에도 긍정적인 요소로 작용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추가 물량 확보를 위한 협의는 물론 다양한 옵션에도 신속하게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카카오VX는 카카오 캐릭터를 활용한 ‘프렌즈 스크린’이라는 친숙한 이미지로 골프입문 연령을 낮추고 기존 골퍼들과 여성층 및 초보 골퍼들의 접근성을 높였다. 또 사업의 범위를 넓혀 온오프라인을 넘나드는 인공지능 부킹 서비스 및 골프 액세서리 사업 등 사용자 기반의 다양한 서비스와 이벤트를 제공하면서 단숨에 스크린골프 시장점유율 2위까지 올라선 기업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