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미크론 걸렸다 나았는데 또 걸릴수 있나요?[궁즉답]

오미크론 면역 회피 능력 뛰어나 재감염 될 수 있어
항체 형성 덕에 재감염돼도 증상은 경미할 것
바이러스 주입해도 감염 안되는 슈퍼면역자도 보고돼
  • 등록 2022-03-11 오후 2:23:41

    수정 2022-03-11 오후 3:42:19

Q : 얼마 전 오미크론 변이에 걸렸다 완치됐습니다. 친구들은 저에게 ‘슈퍼 면역자가 됐다’고 말하는데 정말 재감염이 안 되는지요?

[이데일리 박경훈 기자] A. 어떤 바이러스에 감염돼도 또다시 감염될 가능성은 있습니다.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역시 재감염이 가능한데요. 특히 면역 회피 능력이 기존 변이보다 강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재감염시 증상은 통상 첫 감염보다는 약하다고 알려졌는데요. 물론 개인 특성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방인권 기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만6431명으로 역대 최다를 기록한 13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제2주차장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은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위해 줄을 서고 있다.
국제학술지 네이처는 지난달 16일(현지시간) 코로나19에 처음 감염된 뒤 또 감염되는 재감염 사례가 오미크론 변이로 급증하고 있는 현상을 분석했습니다.

영국 보건당국이 수집한 데이터에 따르면 최근 2개월 동안 재감염 사례가 65만건에 육박했습니다. 영국 보건당국이 정의한 재감염이란 앞선 감염 이후 최소 3개월이 지난 후 다시 감염됐을 경우를 뜻합니다.

분석 결과 오미크론 변이가 처음 보고된 지난해 11월 중순 이전에는 코로나19 재감염 사례가 전체 확진자의 약 1%에 그쳤습니다. 하지만 2월 중순까지 재감염이 차지하는 비중은 약 10%로 10배 증가했죠.

이를 두고 맘 킬패트릭 산타크루즈 캘리포니아대학 감염병 연구원은 “백신 접종이나 한차례 감염으로 이미 면역력이 높아진 사람들을 다시 감염시키는 오미크론 변이는 최근 확진자 급증 현상을 설명하는 핵심 요소”라고 말했습니다.

이와 함께 백신으로 오미크론 변이 재감염률을 막는 효과는 56%로 델타, 베타 효과 90%보다 낮다는 연구도 카타르대 연구진에 의해 지난 2월 9일 의학학술지 ‘뉴잉글랜드저널오브메디신(NEJM)’에 실리기도 했습니다.

물론 일각에서 말하는 ‘슈퍼 면역자’도 있습니다. 영국 일간지 가디언은 2일(현지 시간) 작년 3월 세계 최초로 시작한 코로나19 휴먼 챌린지 참가자 가운데 어떤 방법으로도 코로나19에 감염되지 않은 이들이 있었다고 보도했는데요.

당시 챌린지에서 참가자 34명 중 16명이 감염되지 않았습니다. 이들은 각종 테스트와 혈액 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오지 않았고 증상도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과학자들이 코로나19에 감염되지 않은 이들에 대한 단서를 찾으면 새로운 치료전략을 알아낼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연구에 착수했다고 가디언은 전했습니다.

재감염이 되면 증상은 어떨까요. 국내 자료 중 가장 최신 통계는 지난 1월 27일 방역당국 자료로 오미크론 변이는 해당하지 않습니다.

일단 자료를 보면 코로나19 사태 초기인 지난 2020년 4월 처음으로 코로나19 재감염 추정 사례가 확인됐고, 지난해 11월 30일까지 ‘재감염 추정 사례’가 총 142건이라고 밝혔는데요, 발표 시기 누적 확진자 44만7230명 대비 0.031%에 해당하는 수치였습니다.

재감염 시 무증상은 100명(70.4%)으로 유증상(42명·29.6%)보다 많았습니다. 재감염 추정 사례 중 위중증 환자는 3명이었고 이 중 2명은 사망까지 했는데요, 사망자는 모두 60대 이상 기저질환자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하지 않았습니다.

천은미 이대목동병원 호흡기내과 교수는 이데일리와 통화해서 “재감염이 되더라도 몸에서 항체가 빨리 형성되니 증상은 통상 첫 감염보다 약하다”면서 “백신을 맞았다면 재감염시에도 중증화는 어느 정도 막을 수 있다. 그럼에도 인후통이나 근육통, 피곤함 등은 개인차에 따라 다르다”고 답했습니다.

코로나19에 재감염이 되면 격리는 어떻게 진행될까요. 중앙방역대책본부·중앙사고수습본부에서 발간한 지자체용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응 지침’에 따르면 우선 재감염의 정의로는 △증상 유무에 관계없이 최초 확진일 90일 이후 재검출된 경우 △최초 확진일 이후 45~89일 사이 재검출이면서 증상이 있거나 확진자 노출력(또는 해외여행력)이 있는 경우 등 2가지 입니다. 재감염 추정사례로 인정을 받는다면 최종 접촉일로부터 7일이 되는 날 자정까지 격리를 시행해야 합니다.

이와 함께 ‘단순 재검출’이라는 항목도 있는데 △최초확진 후 45일 이내 재검출이며, 확진자 노출력 없으며, 임상증상 없는 경우를 뜻합니다. 만약 단순 재검출이 뜬다면 접촉자 격리조치는 없습니다. 대신 증상모니터링과 보건교육을 실시합니다.

하지만 이같은 대응지침은 곧 다가올 것으로 보이는 ‘위드 코로나’(단계적 일상회복) 재도입에 따라 언제든 달라질 수 있습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