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미래부, '2016 한일 ICT 플라자' 개최로 일본 시장 진출 확대

일본 마이넘버제 시행 등에 따른 IT 특수 집중 공략
日 ICT 기업과 국내기업 간 1:1 비즈매칭 상담회 등 지원
  • 등록 2016-05-23 오후 12:00:00

    수정 2016-05-23 오후 12:00:00

[이데일리 오희나 기자] 미래창조과학부는 국내 중소ICT 기업의 일본 진출 확대와 신규 시장 발굴 지원을 위해 ‘2016 한일 ICT 플라자(Plaza)’를 개최하고, 일본 ICT기업과 국내기업 간 1:1 비즈매칭 상담회 등을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24일부터 27일까지 총 4일에 걸쳐 동경과 오사카를 이동해 진행되며, 참가규모는 일본 ICT 기업 후지쯔, NEC, 캐논, 소니 등 100여개사와 국내 중소ICT 기업 40개사가 참여한다.

최근 일본 IT시장은 마이넘버제 도입으로 정보보호 분야를 중심으로 시장이 크게 확대되고 있으며, 도쿄 올림픽에 따른 IT 분야 신규 수요가 증대되고 있는 상황이다.

마이넘버제는 한국의 주민등록번호에 해당하며, 조세·사회보장·재해대책 분야에 지난 1월부터 본격 도입돼 2018년부터 금융·의료 등 민간분야로의 활용 확대 예정이다.

이러한 일본 IT 시장 특수를 진출 확대의 기회로 활용하기 위해 국내 유수의 정보보호 분야 기업을 비롯한, 우리나라가 비교우위에 있는 모바일, 클라우드 등의 분야 기업들이 대거 참여하여 마케팅 및 수주 활동에 나선다.

한일 ICT Plaza는 일본 시장 진출 거점인 동경IT지원센터를 통해 현지 바이어 정보 및 네트워크 등을 기반으로 2014년부터 매년 특화 사업으로 진행해 오고 있다.

현지 입주 기업뿐만 아니라 다양한 기업의 일본 시장 진입 및 시장 확대에 기여해 왔으며, 이번 행사를 통해서도 수출 계약*을 비롯한 다양한 성과가 기대되고 있다.

정보보안·통신·방송장비 등 분야 4개사가 약 260억 규모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미래부 관계자는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하고도 해외진출 기반이 부족한 국내 중소ICT 기업을 위해 현지 거점을 활용한 지역별 특화 사업을 진행해 해외 진출을 가속화 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