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R큐더스, 주주소통형 웹사이트 ‘IR Page’ 출시

주주 및 투자자와 IR 정보 공유 가능
  • 등록 2020-02-20 오전 10:45:00

    수정 2020-02-20 오전 10:45:00

[이데일리 권효중 기자] IPR 컨설팅 전문기업인 IR큐더스가 창립 20주년을 맞아 주주 소통형 IR 웹사이트(이하 IR Page)를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IR Page는 한국거래소에 상장된 기업이나 상장을 준비 중인 기업공개(IPO) 예정 기업이 주주 또는 잠재투자자에게 IR 정보를 공유하고 커뮤니케이션 할 수 있는 IR 웹사이트다. 또 글로벌 기업들의 IR 웹사이트 운영 노하우 분석기반을 구글향, 삼성향으로 구축해 IR사이트의 글로벌 표준을 제시하고자 했다.

(사진=IR큐더스)
IR Page를 신청하면 PC용 IR Page 웹사이트 구축을 비롯해 모바일, IR Page 전용 앱이 만들어지며, 이를 간편하게 통합 관리할 수 있는 콘텐츠 관리 시스템(CMS)도 제공된다. 이를 통해 IR Page에서는 △IR 웹사이트 관리와 정보공유 △주주확보 및 관리 △국내외 증권·금융 플랫폼에 실시간 기업정보를 확산할 수 있는 채널기능 등이 가능하다.

기업의 IR 담당자는 CMS를 통해 기업정보를 PC, 모바일, 전용 앱 모든 화면에 실시간으로 업로드할 수 있다. 웹사이트에 제공되는 배포 기능 사용 시 네이버 증권을 비롯한 11개 증권사 홈트레이딩시스템(HTS)·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및 금융 플랫폼 채널에 IR 자료 확산 및 배포가 가능하다.

특히 IPO 예정 기업은 기업별 맞춤 투자자 데이터베이스(DB)를 통해 IPO 정보와 보도자료 등을 IPO 단계에 맞춰 직접 배포할 수 있으며, 상장사도 공시와 재무, 주총 정보 등을 자동으로 업로드할 수 있다.

이종승 IR큐더스 대표는 “해외 글로벌 기업은 이미 IR 웹사이트를 통해 다양한 IR 활동을 진행해왔다”라며 “글로벌 기업의 IR 운영 노하우를 담은 IR Page를 통해 적극적인 IR 활동을 지원하고 기업과 주주 및 투자자 간 소통 활성화로 기업 신뢰도를 높여 기업가치의 극대화 기반이 갖춰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