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예지, 광고주에 손해배상 피소? "소송 진행 중" [공식]

  • 등록 2022-05-27 오후 7:20:25

    수정 2022-05-27 오후 7:20:25

서예지(사진=tvN)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서예지가 광고주로부터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당했다.

서예지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 측 관계자는 27일 이데일리에 “광고주와 계약해지의 사유와 배상금액에 있어 상호간에 이견이 있었다”며 “그 부분에 대해 광고주 측과 원만한 해결을 하기 위해 노력하였으나, 이견이 너무 큰 관계로 소송이 진행 중인 상황이며, 다른 6개의 광고주들과는 협의과정을 거쳐 원만하게 계약을 종료했다”고 전했다.

앞서 부산일보는 서예지가 지난해 광고 모델을 맡았던 A기업과 합의점을 찾지 못해 법정 싸움을 벌이고 있다고 보도했다.

서예지는 지난해 전 남자친구인 김정현을 가스라이팅해 작품에 피해를 입혔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서예지 소속사 측은 당시 “김정현 드라마 관련 논란이 서예지로 인해 발생한 것은 아니라는 점을 명확히 확인 받았다”고 이를 부인한 바 있다.

또한 학교 폭력, 스태프 갑질, 학력 위조 의혹에 휩싸였고 이에 대해서도 “사실무근”이라고 부인했다.

한편 서예지는 tvN ‘이브’로 약 1년 만에 드라마 복귀를 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