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33.64 8.4 (+0.27%)
코스닥 1,034.82 2.21 (-0.21%)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60억 손실" 빗썸코인 투자자들 2차 고소…경찰, 추가 수사

서울경찰청 금융범죄수사대, 고소장 접수·수사 중
  • 등록 2021-08-02 오전 11:27:19

    수정 2021-08-02 오전 11:27:57

[이데일리 이용성 기자] 경찰이 ‘빗썸코인(BXA) 사기’ 사건 피해자들의 2차 고소장을 접수하고 추가 수사에 나섰다.

(사진=이데일리DB)
2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금융범죄수사대는 A씨 등 투자자 14명이 사기 등 혐의로 김병건 BK그룹 회장과 빗썸홀딩스·빗썸코리아 실소유주 이정훈 전 의장을 고소한 사건을 들여다 보고 있다.

피해자들은 김 회장과 이 전 의장이 빗썸거래소에 빗썸 코인이 상장될 것이라고 주장하며 판매했지만, 실제로는 상장되지 않아 손실을 입었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 등은 약 69억원 상당의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등을 투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2차 고소는 지난번 1차 고소장을 접수한 피해자들과는 다른 인물인 것으로 파악됐다.

앞서 수사 기관은 ‘빗썸 코인 사기’와 관련 1차 고소 사건에 수사를 진행하고, 검찰은 지난달 이 전 의장이 김 회장을 상대로 사기를 친 혐의를 인정하고, 이 전 의장만 불구속 기소한 바 있다.

다만, 검찰은 코인 투자 피해자들이 김 회장과 이 전 의장을 공범으로 고소한 코인판매 사기 사건은 무혐의 처분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