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냉족 잡아라'…하림, 더미식 첫 냉면 '초계국수' 선봬

동치미에 닭육수·과일·무·참기름 담아
  • 등록 2024-06-25 오후 1:26:53

    수정 2024-06-25 오후 1:26:53

[이데일리 남궁민관 기자] 종합식품기업 하림은 여름철 대표 별미 ‘더미식(The미식) 초계국수’를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하림 ‘더미식 초계국수’.(사진=하림)


이번 제품은 하림의 대표적 간편식 브랜드 더미식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냉면류 제품이다. 더위로 지친 기운을 돋우는 보양식으로 꼽히는 초계국수를 가정에서도 손쉽게 즐길 수 있도록 구현해낸 상온 밀키트 간편식이다.

하림은 물가가 치솟아 외식 냉면의 가격도 크게 오르면서 ‘집냉(집냉면)’ 등 간편식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이 증가하는 추세에 따라 이번 제품을 선보이게 됐다. 더미식만의 비법이 담긴 초계국물과 닭고기 고명이 동봉돼 별도의 다른 고명 없이도 즐길 수 있다.

하림은 더미식만의 시원하고 깔끔한 비법 초계국물을 만들어 내기 위해 동치미 육수 베이스에 신선하고 품질 좋은 국내산 하림 닭을 정성껏 푹 고아낸 닭육수로 깊고 진한 감칠맛을 더했다. 여기에 사과, 배, 무로 상큼한 단맛을 내고 참기름으로 고소한 풍미까지 끌어올렸다.

또 국내산 하림 닭가슴살을 동치미와 함께 숙성해 닭가슴살 특유의 퍽퍽함 없이 부드러운 식감과 새콤달콤한 맛을 동시에 살린 닭고기 고명도 담았다. 면은 닭육수로 반죽한 후 기름에 튀기지 않고 고온에 두 번 말린 건면으로 전문점에서 먹는 소면의 쫄깃함을 그대로 구현했다.

전문점 수준의 초계국수를 만들어내기 위해 많은 공을 들였다는 전언이다. 줄을 서서 먹는 전국의 초계국수 맛집을 직접 돌며 레시피를 연구하고 블라인드 테스트를 수차례 거쳐 더미식만의 비법을 담은 초계국수를 완성했다.

하림 관계자는 “더미식 초계국수는 여름철 무더위를 날리는 시원한 초계 국물에 부드러운 하림의 닭가슴살이 더해져 여름 별미는 물론 한끼 보양식으로 즐기기에도 그만인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한국인들이 즐겨먹는 대중적인 요리면들을 선보여 집에서 간편하게 미식을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백옥 피부 저리가라
  • 치명적 매력
  • 안유진, 청바지 뒤태 완벽
  • 동성부부 '손 꼭'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