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재청·유네스코, 국제해석설명센터 위해 협약

세계유산에 대한 이해 높이기 위해
세종시에 건립 추진
  • 등록 2022-05-23 오후 1:40:49

    수정 2022-05-23 오후 1:40:49

[이데일리 이윤정 기자] 문화재청과 유네스코는 23일 서울 경복궁 흥복전에서 유네스코 세계유산 국제해석설명센터 설립에 관한 협정을 체결한다.

유네스코 세계유산국제해석설명센터는 세계유산에 대한 대중의 이해와 접근성을 높이기 위하여 세계유산의 보존·활용을 통한 지속가능한 발전에 이바지하고자 설립되는 기관이다. 2019년 제40차 유네스코 총회에서 설립이 승인됐고 2020년 5월 설립추진단을 발족했다. 이번 설립협정 체결을 통해 유네스코 산하 기구인 카테고리2센터로서 공식 활동하게 됐다.

이번 협정을 통해 세계유산국제해석설명센터는 △세계유산 해석과 설명에 관한 원칙과 지침을 수립하기 위한 연구를 수행하고 △회원국에 다양한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개발해 제공 △세계유산 해석과 설명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정보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문화재청은 최초로 한국에 설립되는 세계유산의 해석·설명과 관련된 전문 국제기구의 역량을 키우기 위해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세종특별자치시 내에 센터 건물이 건립될 수 있도록 세종특별자치시,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등 관계부처와 긴밀히 협력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