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강혜원 소속'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측 "접대 기획사? 전혀 무관"

  • 등록 2019-12-06 오후 1:36:08

    수정 2019-12-06 오후 1:53:21

강혜원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소속. 사진=Mnet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아이즈원 멤버 강혜원의 소속사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측이 ‘프로듀스’ 시리즈 접대 기획사라는 보도와 관련 입장을 밝혔다.

6일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측은 “순위 조작과 관련 접대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프로듀스101 제작진 접대와 관련하여 거론이 되고 있는 류 모씨는 당사에서 음반 PR 업무를 전담하여 맡은 적은 있으나 지난해 이미 본인 기획사 앙팡테리블을 설립하여 본사와는 관계가 없다”고 설명했다.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측은 “본사는 류 씨가 설립한 앙팡테리블의 소속 연습생이 프로듀스X 출연 과정에서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고 있다”며 “저희 에잇디크리에이티브는 본 순위 조작 관련하여 그 어떠한 조사도 받은 적이 없으며, 접대한 사실조차 없다”고 강조했다.

이날 연합뉴스는 “엠넷(Mnet)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시리즈 제작진인 안준영 PD에게 방송 당시 향응을 제공한 기획사 4곳 중 3곳이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울림엔터테인먼트, 에잇디크리에이티브”라고 보도했다.

‘프로듀스’ 조작 사태로 검찰에 기소된 피의자는 안 PD를 포함해 김용범 CP, 보조 PD인 이모 PD를 포함해 기획사 임직원 5명이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기획사 임직원 중 김 모 대표와 김모 부사장은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소속이고, 이모씨는 사건 당시에는 울림엔터테인먼트 직원이었다.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소속이라고 알려진 류모씨와 나머지 한 명은 파악되지 않았다.

사진=에잇디크리에이티브, Mnet
한편 이들은 모두 배임중재와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 위반으로 불구속 기소됐다. 각 소속사 관계자들은 안 PD에게 유흥주점 등에서 적게는 1000만원, 많게는 5000만원의 향응을 제공한 것으로 파악됐다.

다음은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측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에잇디크리에이티브입니다.

현재 프로듀스101 제작진 접대와 관련하여 거론이 되고 있는 류 모씨는 당사에서 음반 PR 업무를 전담하여 맡은 적은 있으나 지난해 이미 본인 기획사 앙팡테리블을 설립하여 본사와는 관계가 없습니다.

본사는 류 씨가 설립한 앙팡테리블의 소속 연습생이 프로듀스X 출연 과정에서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고 있고, 저희 에잇디크리에이티브는 본 순위 조작 관련하여 그 어떠한 조사도 받은 적이 없으며, 접대한 사실조차 없습니다.

소속 아티스트가 피해를 보지 않도록 사실과 다른 추측성 루머의 유포와 언론 보도를 자제해 주시길 요청드립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