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그룹 업사이클링 백, 뉴욕패션위크 런웨이 올라

  • 등록 2022-09-14 오후 2:12:22

    수정 2022-09-14 오후 2:12:22

[이데일리 안혜신 기자] 이수그룹은 건설 현장에서 사용된 수직보호망을 업사이클링해 제작한 가방이 ‘2023 SS 뉴욕패션위크’ 런웨이에 올랐다고 14일 밝혔다.

뉴욕패션위크는 파리·런던·밀라노와 더불어 세계 4대 컬렉션 중 하나로, 전 세계 주요 패션 업체들이 모이는 미국 최대의 패션 행사다. 최근 이상 기후로 환경보호에 대한 경각심이 커지면서 올해는 ‘지속 가능성’을 콘셉트로 하는 패션들이 대다수를 차지했다.

‘2023 SS 뉴욕패션위크’에서 이수그룹 업사이클링 백을 들고 런웨이하는 모델
이수그룹도 트렌드에 발맞춰 업사이클링 소재를 사용한 패션 제품들을 선보였다. 지난 13일(현지시간) 공개된 토트백, 호보백, 백팩 등은 계열사인 이수건설에서 사용하던 수직보호망을 업사이클링해 제작된 가방들이다.

이날 패션쇼 현장에는 다양한 셀럽들이 참석했는데 특히 아이돌 그룹 아이콘(iKON) 멤버 동혁이 이수그룹의 업사이클링 가방을 직접 착용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프로젝트를 총지휘한 김세민 혁신전략담당 전무는 “이수그룹이 뉴욕패션위크라는 세계적인 무대를 통해 업사이클링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했다고 생각한다“면서 “이번 프로젝트 이외에도 다양한 활동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수그룹과 얼킨이 제작한 업사이클링 가방은 오는 10월1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2023 SS 파리패션위크’ 무대에도 오를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