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아울렛 3사, `가을 정기 세일` 실시

  • 등록 2016-10-21 오후 3:12:13

    수정 2016-10-21 오후 3:12:13

[이데일리 e뉴스 김병준 기자] 충남 아산 퍼스트빌리지, 신세계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 롯데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 등 아울렛 3사가 세일 행사를 시작한다.

먼저 충남 아산에 위치한 국내 최초 테마형 아울렛 퍼스트빌리지는 21일부터 30일까지 ‘가을 정기 세일’을 진행한다. 이번 세일은 ‘아웃도어 라이벌전 & 3대 스포츠 초특가전’과 빈폴아웃도어 이월상품 초특가전이다.

특히 빈폴아웃도어 가을·겨울 상품이 최대 50% 할인 판매되는데 티셔츠는 4만7000원부터, 바지는 8만3000원부터, 다운점퍼는 14만9000원부터 만나볼 수 있다.

3대 스포츠대전에는 뉴발란스, 아디다스, 르꼬끄 스포르티브가 참여한다. 운동화 3만9000원, 겨울점퍼 5만9000원 등 최대 7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된다. 밀레와 네파 제품은 최대 80% 세일하며 등산바지 등이 최저 2만원대부터 준비돼 있다.

캐주얼 상품 균일가 대전도 진행된다. 폴햄, 지오다노 맨투맨을 1+1 혜택으로 구입할 수 있고, SPA 브랜드 탑텐은 전 품목 70~80% 할인 판매된다.

신세계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은 24일까지 ‘가을·겨울(FW) 패션 특별제안전’을 진행하는데, 200여개 브랜드의 다양한 가을·겨울 상품을 최고 20% 추가 할인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다.

이곳에서는 특히 골프와 아웃도어 브랜드의 할인을 눈여겨 볼만하다. 컬럼비아 스포츠웨어는 기존 40% 할인에서 70%까지 할인을 확대하고, 노스페이스 고어텍스 재킷과 방수 재킷을 각각 9만9000원, 7만9000원 균일가에 판매한다.

롯데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은 가을맞이 패밀리대전을 통해 2015 봄 상품을 70%, 가을 상품을 50% 할인한다. 컬럼비아, K2, 블랙야크 등 다운점퍼 종합전에서는 티셔츠 3만5000원, 바람막이 재킷 5만9000원, 고어텍스 등산화 4만9000원 등 최대 80% 할인된 가격으로 아웃도어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한편 퍼스트빌리지 아울렛은 맛있는 요리, 다양한 소품, 이국적인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프랑스빌리지와 아웃도어·레저를 체계적이고 전문화된 공간에서 만날 수 있는 아웃도어빌리지로 구성된 테마형 아울렛이다. 카카오톡 친구 추가하기를 활용하면 매주 다양한 행사 소식과 10% 할인 쿠폰을 받을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