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70개 매체 포털에 추가..뉴스제휴평가 결과 발표

  • 등록 2016-05-27 오후 4:09:58

    수정 2016-05-27 오후 4:24:38

[이데일리 김유성 기자] 제1회 뉴스제휴평가위원회 평가 결과 신규 매체 70개가 새로 네이버와 다음 뉴스 검색 결과에 포함되게 됐다. 뉴스제휴평가위는 총 602개(중복 172개) 매체가 신규 등록을 신청해 이중 70개가 통과했다고 27일 밝혔다.통과율은 11.63%다.

뉴스제휴평가위는 지난 2월 1일부터 한 달간 ‘뉴스검색제휴’를 원하는 언론사의 신청을 받았다. 네이버 532개, 카카오 242개 총 602개(중복 172개) 매체가 접수했다. 1차 서류 심사를 통과한 네이버 470개, 카카오 224개 총 540개(중복 154개) 매체 대상으로 지난 3월 1일부터 세 달간 평가를 진행했다. 그 결과 네이버 45개, 카카오 42개 총 70개(중복 17개) 매체가 평가를 통과했다. 비율로는 11.63%이다.

뉴스제휴평가위원회는 제휴 규정에 따라 기사 생산량, 자체 기사 비율 등의 ‘정량평가(40%)’와 저널리즘 품질 요소, 윤리적 요소, 수용자 요소 등이 포함된 ‘정성평가(60%)’로 평가를 진행했다. 평가 작업에는 한 매체당 무작위로 배정된 평가위원 10명씩이 참여했다. 위원들의 평가점수 중 최고점수와 최저점수를 제외한 평균 점수가 70점 이상인 매체가 평가를 통과했다.

평가 결과는 신청 매체에 이메일을 통해 전달된다. 통과 매체는 매체별 준비상황에 따라 양사 뉴스검색에 순차적으로 반영될 예정이다.

뉴스제휴평가위는 오는 6월 1일부터 제1차 뉴스콘텐츠, 뉴스스탠드(네이버) 제휴 접수를 시작한다. 6월 14일 자정까지 양사 온라인 신청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2주간 서류 검토를 거쳐 7월 1일부터 평가를 진행한다.

신청 자격은 △신문사업자, 정기간행물사업자, 방송사업자, 인터넷신문사업자, 뉴스통신사업자,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자로 인·허가를 받은 후 일년이 지난 매체 혹은 등록한 이후 일년이 지난 매체 △네이버, 카카오의 ‘뉴스검색제휴’ 매체사로 등록 된 후 6개월이 지난 매체다.

평가 항목은 뉴스검색제휴와 동일하다. 뉴스스탠드제휴는 위원들의 평가점수 중 최고점수와 최저점수를 제외한 평균 점수 80점 이상, 뉴스콘텐츠제휴는 평균 점수 90점 이상인 경우 통과 가능하다. 평가는 1개 매체당 최소 10명의 위원이 실시한다. 심사 과정에서 공정성을 유지하기 위해 평가 매체는 무작위로 배정된다. 평가가 끝나면 각 매체에 이메일로 결과가 전달된다.

뉴스제휴평가위 김병희 제2소위원장은 “뉴스검색 매체가 증가함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부작용을 최소화하고자 향후 보다 엄정한 제재 활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최근 뉴스제휴평가위 규정을 피해가는 신종 어뷰징 행태가 발견되고 있다”며 “이에 대해서도 더욱 적극적이고 강력한 제재를 진행해 국내 온라인 미디어 생태계가 저널리즘의 가치를 바탕으로 건전하게 육성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