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97.20 18.46 (+0.58%)
코스닥 978.30 8.31 (+0.86%)

IOC위원장 만난 朴당선인 “스포츠, 대한민국 발전의 큰 동력"

  • 등록 2013-02-01 오후 6:56:19

    수정 2013-02-01 오후 6:56:19

[이데일리 이도형 기자]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1일 “대한민국이 지난 50년 동안 경제발전과 민주화를 성공적으로 이루는 과정에서 국민들이 하나로 마음을 합치고 자신감을 얻는데 스포츠가 큰 동력이 됐다”고 말했다.

박 당선인은 이날 서울 통의동 당선인 집무실에서 자크 로게 IOC 위원장을 접견한 자리에서 “국제경기에서 선수들이 선전하는 모습을 보면서 우리 국민들이 어려움을 이겨내는데도 에너지가 됐다고 생각한다. 이런 점이 스포츠의 아주 소중한 가치”라며 이같이 밝혔다.

로게 위원장은 박 당선인의 말에 “저희가 피파 월드컵 대회 때 그 장면을 잘 목도하고 익히 알고 있다”고 화답했다.

또 박 당선인은 올림픽 정식종목에서의 태권도 포함 여부와 관련 “태권도는 몸과 마음을 함께 다스리는 정신적인 스포츠라고 할 수 있다. 기술에 앞서서 상대를 존중하는 예절부터 가르친다”며 로게 위원장의 관심을 당부했다.

로게 위원장은 이에“우리는 그 정신을 존중한다”며 “마음도 다스리는 정신운동임을 잘 알고 있다”고 답변했다.

이날 접견에는 로게 위원장 외에 구닐라 린드버그 집행위원, 크리스토프 디 케퍼 사무총장, 길버트 펠리 올림픽 국장등이 참석했다. 우리 측에서는 박선규 대변인, 유일호 비서실장, 김진선 평창 동계 올림픽 조직위원장, 문동후 평창 동계 올림픽 조직위원회 사무총장 등이 배석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