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핀란드 친환경 닭고기 'NOPO' 국내 론칭..B2B 진출

자연 방목 사육 환경 강점 프리미엄 닭고기
닭 날개·닭발부터 다리살·가슴살 부위별 판매
  • 등록 2022-06-07 오후 1:26:10

    수정 2022-06-07 오후 1:26:10

[이데일리 백주아 기자] 핀란드산 친환경 닭고기 ‘노포(NOPO)’가 7일 한국 시장에 공식 론칭했다.

▲핀란드 친환경 닭고기 ‘노포(NOPO)’. (사진=주한핀란드무역대표부)
노포는 ‘문제 없음’이라는 뜻의 ‘노프라블럼’과 ‘핀란드에서 온 북유럽 가금류’라는 의미의 ‘Nordic Poultry from Finland’로부터 철자와 의미를 가져와 탄생한 핀란드 프리미엄 닭고기다. 음식을 통해 행복해질 수 있다는 믿음 아래 핀란드의 우수한 친환경 방목 환경에서 사육한 닭으로 생산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노포는 국가 차원에서의 사육 인프라 조성 및 사육장 수시 방역 작업을 통해 살모넬라균 확산을 최소화해 2020년 기준 0.025%의 매우 낮은 살모넬라균 감염증 발생률을 기록하고 있다. 유럽 연합(EU)으로부터 인증 받은 가금류 전용 동물 복지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현재 95% 이상의 목장이 해당 정책을 통한 동물 복지 사육장을 운영 중이다. 소비자들이 안전하게 닭고기를 즐길 수 있도록 수십 년간의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한국 시장의 경우 올해 상반기 8년 만에 정식 수입 허가를 받아 본격적으로 국내에 진출하게 됐다. 닭 날개, 닭발 부위를 시작으로 다리살, 가슴살 등 다양한 부위를 판매할 계획으로 제품 수출은 핀란드 식품 기업인 아트리아(Atria Oyj)와 에이치케이스캔(HKScan)이 담당한다.

아트리아는 핀란드의 농장주들이 1903년 설립한 협동조합으로 현대식 도축 시설 구축, 태양열 발전 시스템 공장 등 최첨단 기술을 기반으로 닭고기 제품을 시장에 선보이고 있다.

에이치케이스캔의 경우 축산업자들이 손잡고 1913년부터 핀란드 남서부 청정지역에서 기른 가축으로 생산한 육가공 제품을 시장에 공급하고 있다. 무탄소 배출, 재생 에너지를 사용하는 친환경 생산 시스템을 갖춰 환경 보호에도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7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핀란드산 친환경 닭고기 ‘NOPO’ 국내 론칭 기자간담회에서 환영사를 진행하고 있는 야나 후수-칼리오 핀란드 농림부 사무 차관. (사진=주한핀란드무역대표부)
이날 론칭을 맞아 NOPO 홍보 기자간담회도 오전 서울 중구 롯데호텔서울에서 개최됐다. 간담회에는 야나 후수-칼리오 핀란드 농림부 사무 차관, 페카 멧초 주한 핀란드 대사, 요하니 부엔또 주한핀란드대사관 농업·식품 참사관, 팀요스 니니오스 핀란드 중앙농업생산와 산림소유자 연합·수출 디렉터, 아트리아와 에이치케이스캔의 담당자 및 관계사 임원 20여 명이 참석했다.

야나 후수-칼리오 핀란드 농림부 사무 차관의 환영사로 시작된 기자간담회에서는 팀요스 니니오스 MTK ry 수출 디렉터가 핀란드산 닭고기의 우수성을 설명했다. Atria Oyj와 HKScan 담당자들은 NOPO 소개와 국내 시장에서의 판매 전략을 제시했다.

발표에 따르면 핀란드산 친환경 닭고기의 우수성을 기반으로 국내 기업 간 거래(B2B) 식자재 시장에 진출해 시장의 반응을 살펴본다는 계획이다. 이후 이어진 레시피 테이스팅 세션에
▲7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핀란드산 친환경 닭고기 ‘NOPO’ 국내 론칭 기자간담회에서 팀요스 니니오스 수출 디렉터가 발표하고 있다. (사진=주한핀란드무역대표부)
서는 퓨전 파인 다이닝 레스토랑 ‘류니끄’를 운영하고 있는 류태환 셰프가 NOPO의 닭다리 순살, 뼈 없는 닭발, 닭 날개 제품을 활용한 요리를 선보여 좋은 현장 반응을 이끌어냈다.

팀요스 니니오스 수출 디렉터는 “오랜 기다림 끝에 한국 소비자들에게 핀란드의 맛 좋고 우수한 닭고기 제품을 선보이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닭고기 B2B 시장 진출을 시작으로 앞으로 한국 소비자들이 핀란드산 닭고기 제품을 더욱 많이 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론칭 소감을 밝혔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야니 토이바넨 주한핀란드무역대표부 상무관은 “이번 행사를 통해 핀란드산 닭고기 제품을 국내 시장에 처음으로 선보이게 되어 감회가 새롭다”며 “앞으로도 주한핀란드무역대표부는 관계사와의 협의를 통해 질 좋은 핀란드산 닭고기 제품을 소개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소비자들에게 선보이려 한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