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靑, 정의구현사제단에 불쾌감.."기도란 은총을 기원하는 것"

  • 등록 2013-11-22 오후 5:57:22

    수정 2013-11-22 오후 5:57:22

[이데일리 피용익 기자] 청와대는 22일 천주교 정의구현사제단 전주교구 사제들이 박근혜 대통령의 사퇴를 촉구하는 미사를 봉헌하기로 한데 대해 불쾌감을 표출했다.

이정현 홍보수석은 이날 브리핑에서 “기도란 잘 되기를 바라면서 은총을 기원하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국민이 뽑은 대통령의 사퇴를 촉구하는 것은 잘되라는 것이 아니다”라며 “대통령은 지난 10개월간 참으로 혼신의 노력을 다해 국민 행복을 위해 진력해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런 대통령에게 힘을 실어주고 도와달라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천주교 정의구현 전주교구사제단은 이날 오후 7시 전북 군산시 수송동성당에서 ‘불법선거 규탄과 대통령 사퇴를 촉구하는 미사’를 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