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 월드컵 결승, 국립무형유산원서 응원하자

  • 등록 2019-06-14 오후 2:21:11

    수정 2019-06-14 오후 2:21:11

[이데일리 이정현 기자]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원장 김연수)과 전주시(시장 김승수)가 공동 주최하는 2019 FIFA U-20 월드컵 한국 대표팀 결승전 야외 응원전이 오는 15일 오후 9시부터 전라북도 전주시 국립무형유산원 중정에서 펼쳐진다.

이번 야외 응원전은 대한민국 축구의 미래를 이끌어 갈 U-20(유소년) 태극전사들에게 힘을 불어 넣고자 하는 국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응원 장소인 국립무형유산원은 전주한옥마을 인근에 있어 전주시민과 전주를 찾은 여행객에게는 색다른 문화행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응원전 시작에 앞서 오후 9시부터 축구 이야기를 담은 영화 ‘맨발의 꿈’을 상영한다. 11시에는 무형문화재 전승자 타악그룹 ‘좋은 친구들’의 공연 등 즐겁고 흥겨운 공연 등 문화행사가 펼쳐진다. 공연 후에는 대형 전광판에서 2019 FIFA U-20 결승전을 생중계한다.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은 “국립무형유산원 중정을 가득 채운 전주시민들과 전주한옥마을 여행객의 뜨거운 함성과 응원열기가 폴란드에서 뛰는 우리 태극전사들에게 우승 염원으로 전달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무형유산으로 국민이 대동단결하는 공동체 문화를 만들고자 노력할 것”이라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