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마감]하루만에 무너진 2800선…대형 기술주 부진

美 엔비디아發 악재에 투심 악화
외국인 1557억 ‘팔자’ vs 개인 3040억 ‘사자’
전기가스업 3%, 운수장비 1%대 하락
SK이노 5%, 한화에어로 4%대↓
GS글로벌 등 동해 가스전 관련주 급등
  • 등록 2024-06-21 오후 3:42:41

    수정 2024-06-21 오후 3:42:41

[이데일리 김응태 기자] 코스피가 하루만에 2800선이 무너지며 2780선으로 회귀했다.

21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코스피 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23.37포인트(0.83%) 하락한 2784.26으로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2790선에서 하락 출발한 뒤 오후 들어 매도세가 확대되면서 2780선까지 내려왔다.

간밤 뉴욕증시도 숨고르기 장세를 보였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0.77% 상승한 3만9134.76을 기록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0.25% 내린 5473.17로 집계됐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0.79% 밀린 1만7721.59에 장을 마쳤다.

미국 증시에서 엔비디아가 차익실현 매물이 집중되며 반도체 전반이 부진한 흐름을 보이자, 코스피도 관련 종목이 약세를 주도하며 하락 마감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전일 미국 증시 조정으로 엔비디아와 애플 등 기술주가 하락을 주도하자 밸류체인의 영향을 받는 국내 증시도 약세를 나타냈다”고 분석했다.

수급별로는 외국인이 1557억원, 기관이 1375억원 순매도했다. 반면 개인은 3040억원 순매수했다.

프로그램별로는 차익과 비차익을 합쳐 1876억원 매도 우위를 기록했다.

업종별로는 하락하는 업종이 대부분이었다. 전기가스업(3.45%)은 3% 넘게 하락했다. 운수장비(1.52%), 전기·전자(1.52%), 제조업(1.21%), 증권(1.13%), 화학(1.09%), 섬유·의복(1.01%) 등은 1%대 약세를 띠었다. 종이·목재(0.82%), 건설업(0.77%), 의약품(0.6%) 등은 1% 미만 소폭 내렸다. 반면 의료정밀(1.7%), 음식료품(1.42%), 통신업(1.36%) 등은 1%대 상승했다. 보험(0.68%), 유통업(0.58%), 기계(0.24%) 등은 1% 미만 올랐다.

시가총액 상위주도 하락하는 종목이 우위였다. SK이노베이션(096770)은 5% 넘게 급락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012450), 한국전력(015760) 등은 4%대 약세를 기록했다. KB금융(105560), 기아(000270), LG에너지솔루션(373220) 등은 2% 넘게 떨어졌다. 삼성전자(005930), 현대차(005380), 메리츠금융지주(138040) 등은 1%대 하락했다. 이와 달리 HD현대일렉트릭(267260)은 9% 넘게 급등했다. HD현대중공업(329180)은 3% 넘게 올랐으며 삼성화재(000810), 포스코인터내셔널(047050) 등은 2%대 상승했다.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동해 심해 가스전 개발 전략회의’를 개최하고 시추 계획 등을 논의하면서 동해 가스전 관련주가 다시 불기둥을 세웠다. GS글로벌(001250)은 상한가를 기록했으며, GS(078930)도 20% 넘게 급등했다.

이날 거래량은 6억1753만주, 거래대금은 14조1202억원으로 집계됐다. 297개 종목이 상승했으며, 2개 종목은 상한가를 달성했다. 581개 종목은 하락했으며, 하한가를 기록한 종목은 없었다. 53개 종목은 보합권에 머물렀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의정부고 졸사 레전드
  • "잘 하고 올게"
  • 아기천사
  • 또 우승!!!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