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컨셉, '프론트로우'로 프리미엄 남성 패션 시장 도전

11만장 판매고 올린 프론트로우 우먼에 이어 론칭
고객 맞춤형 타임리스 베이직 남성복 브랜드 첫선
‘모두를 위한 디자인’ 모토, 사이즈 최대 13개 세분화
  • 등록 2019-09-20 오후 2:41:31

    수정 2019-09-20 오후 2:41:31

프론트로우 맨 F/W 19 시즌. (사진=W컨셉)
[이데일리 이윤화 기자] 프리미엄 온라인 편집숍 ‘W컨셉’이 컨템포러리 클래식 브랜드 프론트로우(FRONTROW)의 남성 브랜드로 ‘프론트로우 맨(FRONTROWMEN)’을 19일 론칭했다고 20일 밝혔다.

프론트로우는 2009년에 론칭해 매 시즌 트렌치 코트·수트 등으로 인기몰이를 하며 여성 패션 시장에서 확고히 자리매김했다. 배우 김태리와의 광고 캠페인으로 화제를 불러 일으킨 드라마 수트 컬렉션은 누적 판매량 11만 장을 돌파하기도 했다.

프론트로우 맨은 그 동안 쌓인 제작 노하우를 바탕으로 실용적인 하이 퀄리티와 타임리스 베이직을 추구하며 수트 및 팬츠를 메인으로 다양한 남성 패션 스타일을 제안한다.

브랜드의 시그니처 수트 컬렉션은 사계절 내내 데일리로 즐길 수 있는 미니멀한 디자인에 이탈리아 프리미엄 남성복에 쓰이는 원단을 수입해 사용했다. 직접 개발한 패턴까지 더해져 기존 여성 컬렉션의 ‘김태리 수트’에 이은 화제성과 판매량을 이어 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프론트로우 맨은 ‘모두를 위한 디자인’을 모티브로 팬츠에 더욱 주목했다.

베이직한 디자인을 기본으로 다양한 핏과 소재의 팬츠를 메인 아이템으로 출시하고 그동안 기성복에서 획일화되어 있던 사이즈를 최대 13개까지 세분화하여 모든 남성들이 자신의 체형과 스타일, 그리고 TPO에 맞게 팬츠를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외에도 프론트로우 맨만의 감성으로 개발한 핸드메이드 패딩 코트와 자켓, 스웨터 등을 더해 풀 코디네이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더블유컨셉 코리아 관계자는 “그동안 패션을 어렵게 생각하고 획일화 된 기성복 사이즈에 고민이 많았던 남성들에게 이번 프론트로우 맨은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면서 “W컨셉은 기존에 렉토, 로우 클래식 등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들과 함께 성장하며 패션에 관심있는 여성들 사이에서 확고하게 자리를 잡았다. 이제는 여성 패션 시장을 넘어 프론트로우 맨 론칭과 함께 프리미엄 남성 패션 시장으로 적극 사업 영역을 확장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프론트로우 맨의 F/W 19컬렉션은 W컨셉 공식 웹사이트 및 모바일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