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07.33 5.8 (-0.19%)
코스닥 993.70 7.92 (-0.79%)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VOD)`무개념 의사들`‥분만실서 싸우다 신생아 숨져

  • 등록 2010-03-03 오후 6:15:43

    수정 2010-03-03 오후 6:23:44

[이데일리TV 김수미 기자] 브라질의 한 병원에서 신생아가 숨을 거둔 채로 세상 밖으로 나왔습니다. 그런데 문제가 되고 있는 건 아기가 막 태어나려고 할 때 담당 의사가 다른 의사와 책임을 떠밀며 분만실에서 싸우고 있었다는 점인데요. 신생아의 죽음이 이 의사들의 싸움과 직접적인 관련이 있는지에 대해서 조사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브라질의 한 병원에서 의사들이 싸움을 벌이는 사이 아기가 세상을 떠나는, 황당하면서도 끔찍한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올해 서른두살의 산모 `기슬라인 로드리게스`씨는 지난 달 말 아기를 낳으러 브라질 이비네마 지역의 한 병원을 찾았습니다.

사건은 병원의 조치를 받으며 출산을 준비한 뒤 분만실로 들어간 뒤 일어났습니다.

출산을 코앞에 두고 있는 산모를 침대에 뉘여 둔 채, 산부인과 소속 의사 두명이 누가 로드이게스씨의 분만을 맡아야 하는 지에 대해 싸우기 시작한 것입니다.

상당 시간이 지체된 뒤 응급 제왕절개를 통해 분만한 아기는 끝내 숨진 채로 세상에 나오고 말았습니다.

로드리게스씨는 의사들이 산모에 대한 배려를 전혀 하지 않았다며 분한 감정을 삭이지 못했습니다.

(인터뷰) 기슬라인 로드리게스/산모
그들은 좀 더 도덕적이어야 했어요. 엄마에게 굉장히 중요한 시점이고 그들은 분만실에 있었기 때문에 배려를 상실한 거라고 볼 수 있습니다. 그래서 그들은 전혀 존경심이 없고 생각도 전혀 없다는 겁니다.

목격자들의 증언에 따르면, 의사들은 산모를 옆에 두고 주먹다짐까지 벌였던 것으로 알려져 더욱 분노를 더했습니다.

(인터뷰) 기슬라인 로드리게스/산모
거기에 누워있었어요. 아기가 막 나오기 시작했죠. 양수가 터지기까지 2Cm밖에 안 남았었어요.

이 싸움은 또 다른 의사가 중재에 나선 뒤에야 끝났습니다.

브라질 당국은 두 의사의 싸움이 신생아의 죽음과 직접적인 관계가 있는 지에 대해 집중 조사하고 있습니다.

만일 조사 결과 두 의사에게 유죄가 내려지면, 이들은 의사 자격을 박탈당하게 됩니다.

병원 측은 사고 발생 직후 두 의사를 해고했습니다.

하지만 안타깝게 사라져간 소중한 생명과 가슴 아픈 모정은 누구도 보상해줄 수 없습니다.

이데일리 손석웁니다.

▶ 관련기사 ◀
☞(VOD)`리콜 도미노`‥GM도 130만대 리콜 결정
☞(VOD)제네바 모터쇼 개막‥대세는 `친환경`
☞(VOD)`허리띠 졸라맨` 그리스, 추가 긴축안 발표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