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40.51 10.42 (+0.33%)
코스닥 1,046.12 6.69 (+0.64%)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기상청, 태풍 '찬투' 진로수정…17일 수도권 영향 제외

17일 오전 제주 남동쪽 거쳐 대한해협 통과
제주 누적강수 많은 곳 최대 1000mm 이상
태풍 찬투, 일반적 태풍 경로와 달리 남쪽으로 이동
  • 등록 2021-09-15 오후 1:37:35

    수정 2021-09-15 오후 1:44:08

출처: 기상청
[이데일리 김경은 기자] 기상청은 제14호 태풍 ‘찬투’의 진행 경로가 남쪽으로 이동하면서 향후 진로를 조정한다고 15일 밝혔다. 17일 전국에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던 것과 달리 서울 및 수도권은 이번 태풍 찬투의 간접 영향권에서도 벗어날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수시 예보 온라인 브리핑을 통해 “태풍 북서쪽에 위치한 고기압 세력이 예측모델보다 다소 강한 상태”라며 “진로를 조정해 17일 아침 제주 남동쪽 해안을 거쳐 이날 밤 대한해협을 통과할 것”이라고 말했다.

당초 제주도 북쪽을 지나는 걸로 예상했었다. 하지만 이번 태풍 찬투는 일반적인 태풍의 경로와 달리 북진하지 않고 남쪽으로 이동하고 있다.

이에 진로수정의 거리만큼 서울 및 수도권은 17일 강수예상 구역에서 제외됐다. 제주는 강수량의 큰 변화가 없지만, 남해안은 전일 예상보다 강수량을 소폭 하향 조정했다.

하지만 초속 30m 이상의 강한 바람은 큰 차이가 없는 만큼 강풍에 대한 대비는 철저히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주 영향 시기는 제주도 16일 오후~17일 낮, 전라권 17일 새벽~오후, 경상권 17일 아침~밤이다.

16~17일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100~300mm(많은 곳 제주도산지 400mm 이상), 전남동부, 경남권해안 30~80mm(많은 곳 120mm 이상), 충청권(17일), 남부지방(전남동부, 경남권해안 제외), 강원영동 10~60mm, 경기남부, 강원영서남부(17일) 5~20mm이다.

특히 태풍의 직접영향권에 드는 남해안과 경상도 동해안 지역은 최대순간풍속이 초속 30m로 매우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각별한 대비가 필요하다. 제주도는 초속 35~40m의 강풍이 예보됐다.

제주 진달래밭은 13일부터 이날 9시 현재 725mm의 누적 강수량을 기록, 이번 태풍 찬투의 영향으로 최대 1000mm의 역대급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했다.

15일 10시 태풍경로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