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 함께 합니다” 태그 있으면 인스타그램 속 광고

  • 등록 2019-06-19 오후 12:21:58

    수정 2019-06-19 오후 12:21:57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인스타그램이 17일(현지시간) 크리에이터가 올린 브랜디드 콘텐츠를 광고주가 홍보에 활용할 수 있는 ‘브랜디드 콘텐츠 광고 기능’을 선보였다.

브랜디드 콘텐츠는 크리에이터가 광고주로부터 지원을 받아 게시한 콘텐츠다. 앞으로 크리에이터는 ‘…과(와) 함께 합니다’라는 비즈니스 파트너 태그를 삽입해 광고주를 밝힐 수 있다.

광고주가 ‘브랜디드 콘텐츠 광고 기능’을 사용해 크리에이터와 함께 제작한 브랜디드 콘텐츠로 직접 광고를 집행할 수 있게 한 것이다.

크리에이터가 비즈니스 파트너 태그와 함께 ‘비즈니스 파트너가 이 게시물을 홍보할 수 있도록 허용’ 옵션을 선택하면, 광고주에게도 해당 게시물에 대한 광고를 직접 진행할 수 있는 권한이 생긴다.

다른 광고와 마찬가지로 스폰서드(sponsored) 문구가 함께 표시된다.

인스타그램 측은 “이 기능은 플랫폼 내 투명한 비즈니스 환경 구축을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며 “이용자는 좋아하는 크리에이터의 콘텐츠 중 광고주의 지원을 받은 콘텐츠를 쉽게 파악할 수 있고, 크리에이터는 자신의 팔로워가 아닌 이용자들에게도 콘텐츠를 노출할 수 있다. 광고주는 크리에이터와의 파트너십을 통한 광고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인스타그램이 전 세계 13개국에서 만 13-64세 21,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최근 설문조사에 따르면 응답자 68%가 인플루언서들과 소통하기 위해 인스타그램을 활용한다고 답했으며, 인스타그램 이용자 80% 이상이 브랜드를 팔로우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