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그라운드X "NFT작품, 디지털 액자로 감상하세요"

엘팩토리와 NFT 감상 서비스 제공 위한 MOU
  • 등록 2022-05-27 오후 3:49:04

    수정 2022-05-27 오후 3:49:04

[이데일리 김국배 기자] 카카오의 블록체인 기술 계열사인 그라운드X는 엘팩토리와 디지털 아트·대체불가토큰(NFT) 감상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그라운드X는 이용자가 NFT마켓 ‘클립 드롭스’에서 구입한 작품을 엘팩토리의 디지털 액자 ‘블루캔버스’와 ‘아티비아’로 감상할 수 있는 서비스를 오는 7월 내놓을 예정이다.



엘팩토리의 디지털 액자는 기존 제품과 달리 USB로 연동되지 않고 모바일 앱을 통해 무선으로 구동되는 것이 특징이다. 향후 양사는 오프라인 전시 디스플레이 협력 등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그라운드X 관계자는 “엘팩토리와 협약으로 디지털 아트를 미술 전시 작품처럼 일상 속에서 실물로 감상할 수 있게 됐다”며 “클립 드롭스 유저들이 NFT와 디지털 아트의 새로운 가치를 체감할 수 있도록 감상 경험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엘팩토리 관계자는 “NFT 시장의 불완전한 요소를 극복하고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서는 작품을 소장하는 컬렉터의 소장가치를 높여서 가상공간 뿐 아니라 일상에서도 작품을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넓혀야 한다”며 “이번 협력이 디지털 아트시장의 새로운 이정표가 됐다”고 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