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머니팁] 골든브릿지운용, ‘GB레인보우공모주알파증권투자신탁[채권혼합]’ 출시

  • 등록 2021-06-29 오후 1:47:31

    수정 2021-06-29 오후 1:47:31

[이데일리 김윤지 기자] 골든브릿지자산운용은 ‘GB레인보우공모주알파증권투자신탁[채권혼합]’을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 펀드는 채권 플러스 알파 수익률 추구형으로, 국공채와 통안채 같은 우량 채권 이외에 기업공개(IPO) 투자와 스팩(SPAC) 투자를 통해 장기적으로 안정적인 수익을 추구하는 펀드이다.

골든브릿지자산운용의 GB100년공모주펀드는 올해에만 순자산총액이 2277억 원이 늘었다. ‘GB100년공모주증권자투자신탁1호’의 최근 1년 수익률은 25.51%로, 코스닥벤처와 하이일드펀드를 제외한 공모 공모주펀드 총 50개 남짓 중 1,2,3년 수익률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2020년 4월 29일에 설정된 ‘골든브릿지코스닥벤처펀드전문투자형사모증권투자신탁2호’의 누적수익률(6월28일 기준)은 174.46%이며, 2021년 3월 2일에 설정된 ‘골든브릿지하이일드전문투자형사모증권투자신탁3호’의 누적수익률(6월28일 기준) 역시 20.43%로 순항 중이다.

골든브릿지운용은 “이번 신규 공모주펀드는 공모주펀드 수탁고 증가와 업계 IPO 경쟁률 심화에 따른 공모주 배정 감소를 알파 전략, 즉 SPAC 투자와 공모주펀드 편입으로 보완하고자 고안되었다”면서 “SPAC 투자는 적극적인 IPO 참여뿐 아니라, 유통 시장에서의 액면가(공모가) 근처 SPAC 매수도 포함하며, 편입 예정 공모주펀드는 공모형 채권혼합형 펀드에 국한된다”고 설명했다.

담당 운용역인 박제우 상무는 공모주의 경우 IPO 참여자를 위한 혜택으로, 공모가 산정 시 할인율을 적용하기에, IPO 종목에 대해 특별한 결격 사유가 있지 않는 한 수요예측 참여를 원칙으로 한다. 그러나 최근 IPO 열기로 인한 공모가 고평가 논란이 있는 만큼, IPO 참여 시 더욱 신중한 분석 작업을 거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IPO 수요예측 참여 시는 회사의 적정가치 검증 전이라 해당 종목에 대한 다방면의 분석이 필요하다며, 10개 이상의 종목 체크리스트와 공모주시장 분석 하에 IPO 참여 조건을 결정하고, 상장 이후 투자심리와 수급을 면밀히 확인하여 매도 타이밍을 잡는다“고 말했다.

현재 높아진 IPO 경쟁률 하에서, 수요예측 경쟁률이 낮은 종목에 대해 많은 배정을 통해 수익률 제고 기회가 있다는 역발상도 병행한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올해 하반기 SD바이오센서, 크래프톤, 카카오뱅크, 카카오페이, LG에너지솔루션 등의 기업가치 조 단위 이상의 대어들이 상장 예정인 만큼, 공모주펀드 수익률 전망이 밝다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