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40.63 20.21 (-0.64%)
코스닥 979.98 1.42 (-0.14%)

추미애 이어 박은정 응원 꽃바구니..법무부 앞 '꽃들의 전쟁'

  • 등록 2020-12-01 오전 11:36:04

    수정 2020-12-01 오전 11:36:04

[이데일리 박지혜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 징계 심의 하루 전날이자 법무부 감찰위원회 임시회의가 예정된 1일 정부과천청사에선 ‘꽃들의 전쟁’이 펼쳐졌다.

이날 오전 정부과천청사 법무부 건물 앞에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뿐만 아니라 박은정 법무부 감찰담당관을 응원하는 꽃바구니가 등장했다.

박 담당관은 윤 총장에 대한 감찰을 주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감찰관실에 파견 중이던 한 검사가 판사 사찰 의혹 문건에 대해 자신은 불법 사찰이 아니라고 판단해 보고서에 의견을 남겼는데 삭제됐다고 주장했는데, 박 담당관은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공식 반박하기도 했다.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감찰 적정성 여부를 판단하는 법무부 감찰위원회가 예정된 1일 오전 경기 과천 법무부청사 앞에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박은정 법무부 감찰담당관을 응원하는 화분이 배달되고 있다 (사진=뉴스1)
반면 같은 날 정부과천청사 앞에는 법무부와 추 장관을 규탄하는 근조 화환들이 줄을 이었다.

추 장관은 지난달 19일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지지자들에게 받은 꽃바구니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추 장관의 인스타그램에는 “법무부의 절대 지지 않는 꽃길을 아시나요”라는 글과 함께 4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에서 추 장관은 청사 현관과 청사 내 복도에 늘어선 꽃바구니들을 바라보고 있다.

게시글에는 “매일 장관님에게 들어오는 수많은 꽃다발로 만들어진 장관실 꽃길, 퇴근길에 또 한가득 쌓인 꽃다발에 장관님 찐 멈춤”이라며 “성원을 보내주신 모든 분께 감사의 인사 드린다”는 글이 적혀 있다.

게시글에 ‘장관님’이라는 호칭이 붙은 걸로 보아 해당 계정은 비서진이 관리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추 장관 인스타 계정에 새 글이 올라오기는 지난해 9월 초 이후 처음이다.

이를 두고 지난달 말 대검찰청 청사 앞에 윤 총장을 응원하는 화환이 300여 개 늘어선 것을 의식해 ‘맞불 홍보’에 나선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왔다.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감찰 적정성 여부를 판단하는 법무부 감찰위원회가 예정된 1일 오전 법무부가 소재한 경기도 정부과천청사 앞에 법무부와 추미애 장관을 규탄하는 근조화환들이 줄이어 놓여있다 (사진=뉴스1)
화환 행렬은 지난 10월 19일 한 시민이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의 ‘옥중 입장문’을 둘러싸고 추 장관과 대립각을 세운 윤 총장을 응원하는 뜻에서 대검청사 정문에 화환을 보내며 시작됐다.

같은 달 22일 대검 국정감사를 전후해서는 100개가 넘게 늘었고, 지난달 말에는 300개 이상까지 불어나며 대검을 지나 서초경찰서 인근과 맞은편 서울중앙지검 정문부터 서울고검 후문까지 늘어섰다.

이후 보수단체 회원은 ‘윤 총장 응원 화환’을 자진 철거했다. 대검과 구청이 화환 철거에 협조해 달라고 이 단체에 요청했기 때문이다.

화환 행렬은 대검에 대한 국회 국정감사에서 언급되기도 했다. 윤 총장은 “(화환이) 많이 있는 것 같은데 세어보진 않았다”며 “그분들 뜻을 생각해서 해야 할 일을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