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전국 41개 국립자연휴양림, 22일부터 재개관…숙박시설 제외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코로나19 생활방역 지침 마련
  • 등록 2020-04-21 오후 1:27:16

    수정 2020-04-21 오후 1:27:16

국립산음자연휴양림 숲길 데크로드. 사진=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제공


[대전=이데일리 박진환 기자]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됨에 따라 전국의 41개 국립자연휴양림이 22일부터 단계적으로 재개관된다.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생활방역 세부지침 등을 마련하고, 자연휴양림을 개관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사회적 긴장감은 유지하되 사회적 거리두기 강도는 다소 완화하기로 결정하고, 자연휴양림, 수목원, 국립공원 등 위험도가 낮은 실외 분산시설에 대한 운영 재개계획을 발표했다.

이에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자연휴양림 생활방역 세부지침 및 국립자연휴양림 개관 계획을 마련해 22일부터 해외입국자 격리시설로 운영 중인 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을 제외한 41개 자연휴양림 내 숲길 및 등산로를 개방하기로 결정했다.

다만 야영장 및 숙박시설 등은 앞으로 코로나19 위기 경보 단계에 따라 감염 위험이 낮은 시설부터 순차적으로 개관할 계획이다.

생활방역 세부지침에는 발열·호흡기 증상이 있거나 최근 14일 이내 해외여행을 한 경우 방문하지 않기, 숲길·등산로 등 시설이용 시 한줄 통행 및 안전거리 2m 이상 유지하기 등이 포함돼 있다.

송광헌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고객홍보팀장은 “국민들이 그간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몸과 마음을 자연휴양림에서 치유할 수 있도록 개관 준비를 철저히해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아직 코로나19 확산 위험이 상존하고 있기 때문에 자연휴양림을 이용하시는 이용객들도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는 등 코로나19 예방에 적극 동참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