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07.33 5.8 (-0.19%)
코스닥 993.70 7.92 (-0.79%)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기욤 패트리 “5년 전 산 비트코인, 70배 올랐다”

  • 등록 2021-09-27 오후 3:40:31

    수정 2021-09-27 오후 3:40:31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캐나다 출신 1세대 프로게이머 기욤 패트리가 비트코인으로 큰 수익을 거뒀다고 밝혔다.

27일 방송된 KBS ‘박명수의 라디오쇼’의 ‘직업의 섬세한 세계’ 코너에는 기욤 패트리가 출연했다.

기욤 패트리. 사진=이데일리DB
이날 박명수는 “큰 부를 거머쥐었다”며 기욤 패트리를 소개했다.

이에 대해 기욤 패트리는 “4~5년 전 비트코인을 샀다. 그때 가격이 700달러(약 82만원)였다. 지금 한국 돈으로 5000만원 정도 되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처음 살 때보다 60배에서 70배가 상승한 것”이라며 “사실 처음에 샀을 때는 조금 샀었는데 그다음에는 공부를 해서 900달러(한화 약 105만 원)대에 올랐을 때 많이 샀었다. 아직 팔지 않았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비트코인을 구매한 배경에 대해 “제가 프로게이머 출신이다 보니 (프로게이머 ) 친구들이 포커도 많이 친다”라며 “비행기를 탈 때마다 돈을 가지고 가야하는데 만불 이상 안 되기 때문에 다들 비트코인을 쓰더라”라고 했다.

또 “비트코인을 쓰니깐 너무 편하다고 하더라”라며 “친구들이 다 하기 때문에 저도 추천을 받아서 사게 됐다”라고 전했다.

그는 프로게이머 시절 수입에 대해 “그 때 회사에서 나오는 돈도 있었는데 PC방 행사로 많이 벌었다”라며 “개업하는 PC방에 가서 동네 친구들과 게임을 같이 하는 이벤트였는데 저는 한 3바퀴 돌았다”라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그때 한 번 할 때마다 50만원에서 100만원을 벌었다”고 말해 이목을 모았다.

기욤 패트리는 캐나다 출신의 1세대 프로게이머로 스타크래프트가 큰 사랑을 받을 당시 임요환, 홍진호 등과 함께 활동했다. 이후 종합편성채널 JTBC ‘비정상회담’ 등에 출연하며 방송인으로도 활약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