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602.59 49.09 (+1.92%)
코스닥 873.29 3.11 (+0.36%)

'뒷광고 논란 후 은퇴' 쯔양, 다시 선보인 16m 소곱창 먹방

  • 등록 2020-10-26 오후 2:05:45

    수정 2020-10-26 오후 2:05:45

[이데일리 박한나 기자] ‘먹방’ 유튜버 쯔양이 뒷광고 논란으로 은퇴를 선언한 지 2개월 만에 새로운 영상 2개를 공개했다. 이는 과거에 촬영해 뒀던 영상이다. 이에 쯔양의 활동 재개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쯔양은 지난 23일 ‘욕지도 1편’에 이어 25일 ‘욕지도 2’ 영상을 본인의 유튜버 채널에 게재했다.

쯔양은 은퇴 선언 이후에 올린 욕지도 1편에서 영상을 올리게 된 이유를 이렇게 설명했다.

그는 “지난 7월에 촬영했던 욕지도 영상들을 올리기로 했는데 영상들을 올려야 하나 정말 많이 고민했다”며 “여러 생각과 고민 끝에 욕지도 영상들을 꼭 올리고 싶어 업로드한다”고 설명했다.

특히 “수많은 위로와 격려의 말을 해주신 분들께 말로 표현하지 못할 만큼 너무나도 감사하다”며 팬들에게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번 욕지도 2편 영상에서 쯔양은 한 식당을 찾아 라면 먹방을 선보였다. 쯔양이 “라면 5개와 김밥 2개를 달라”고 주문하자 식당 주인은 “라면 5개를 어떻게 먹느냐”며 3개만 끓여줬다. 그러나 결국 쯔양은 라면 3개에 김밥 4줄을 다 먹고 “라면 2개를 더 달라”고 추가 주문했다.

또한 어마어마한 양의 소곱창을 ‘클리어’하는 모습을 보였다. 쯔양은 “이게 소 한 마리에서 나온 곱창”이라며 소곱창 9.4㎏을 불판에 올렸다. 소곱창의 길이는 무려 16m에 달했다. 쯔양은 가마솥에 곱창을 구워 맛있게 먹은 뒤 “두 마리 시킬 걸”이라며 아쉬워했다.

이어 후식으로 근처 가게에서 팥빙수 한 그릇과 매실 주스까지 알뜰히 먹었다.

쯔양이 욕지도 1편에 이어 2편을 올리면서 쯔양 유튜브 채널의 구독자는 264만명으로 급격히 불어났다. 25일에 업로드한 욕지도 2편 영상 조회수도 250만회를 훌쩍 넘었다.

다만 쯔양은 은퇴 번복이나 복귀 가능성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앞서 쯔양은 지난 8월 뒷광고 논란에 휘말렸다 은퇴를 선언했다.

지난 8월 뒷광고 논란에 휩싸이자 쯔양은 “과거 혼자 방송을 하던 당시 무지해 몇 차례 광고표기법을 제대로 지키지 못했으나 이후에는 제대로 지켰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이후에도 비난이 쏟아지자 “광고가 아닌 영상에도 의혹은 계속됐고 탈세 등 허위사실이 퍼지는 댓글 문화에 대해서도 지쳤다”라고 밝히며 방송을 그만뒀다. 당시에도 쯔양은 “욕지도에서 열심히 촬영한 10개 영상은 마지막으로 올리고 싶다”고 언급한 바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