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사학연금, 사회보험기관 국제 심포지엄 성료

  • 등록 2021-11-10 오후 4:12:58

    수정 2021-11-10 오후 4:12:58

[이데일리 조해영 기자] 사학연금은 국제사회보장협회(ISSA) 동아시아지역사무소와 국내 7대 사회보험협의체가 공동으로, 코로나19 이후 사회보장 서비스 강화를 위한 국제 심포지엄을 콘래드 서울 호텔에서 9일과 10일 양일에 걸쳐 개최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이후 사회보장 서비스 강화를 위한 국제 심포지엄(사진=사학연금)
이번 국제 심포지엄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사회보장 서비스의 나아갈 방향’이라는 주제로 사회보험기관이 직면하게 된 도전과제 중 국제협력, 공공성, 지속가능성, 디지털화에 초점을 맞추어 진행했으며, 이슈별 다수의 국내외 전문가가 참여하여 다양한 경험과 지혜를 공유했다.

1일차는 팬데믹을 통해 확인된 사회보장 역할과 국제 협력의 중요성, 공공성 강화를 위한 미래전략과 플랫폼 노동자 안전강화 및 공공의료의 확충에 대해 연사의 발표와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2일차에는 한국의 인구변동과 공적연금 지속가능성에 대한 조영태 서울대 교수의 발표와 더불어 정인영 사학연금 박사, 김혜진 국민연금 박사, 최승진 공무원연금 박사의 패널 토의로 진행됐다. 디지털 변화에 대응하는 지능형 재활 지원 시스템, AI 기반 사회서비스 플랫폼 등 발표와 토의도 진행됐다.

주명현 사학연금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 위험에 대한 사회보험기관의 공동대응과 역할이 크게 주목받고 있다”며 “이번 행사는 사학연금이 마주하게 될 도전 과제를 미리 생각해보는 계기를 제공했다는 의의가 있으며, 연금제도의 지속가능성 향상과 사회위험에 대처하기 위한 선제적 노력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7대 사회보험협의체는 국내 사회보장제도의 발전을 모색하기 위해 지난해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3대 공적연금(사학연금, 공무원연금, 국민연금)과 4대 사회보험(건강보험, 노인장기요양보험, 고용보험, 산재보험)을 담당하고 있는 5개(사학연금, 국민연금공단, 공무원연금공단, 국민건강보험공단) 기관이다.

ISSA는 사회보장제도의 발전을 설립된 국제기구로서 국내에서는 국민건강보험공단, 국민연금공단, 근로복지공단,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한국사회보장정보원이 회원으로 가입돼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