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남대 극동문제硏, 12일 '금강산 해법' 세미나 개최

  • 등록 2019-11-07 오후 2:28:49

    수정 2019-11-07 오후 2:28:49

[이데일리 이승현 기자] 경남대 극동문제연구소는 오는 12일 오전 9시 45분부터 서울 종로구 삼청동 소재 연구소 대회의실에서 ‘금강산 관광에 대한 재고찰과 해법 모색’을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홍순직 국민대 한반도미래연구원 수석연구위원이 ‘금강산관광 전개과정 및 의미: 회고와 평가’에 대해, 서철준 중국 연변대 경제관리학원 교수가 ‘북한의 관광산업 전략과 금강산관광: 평가 및 전망’에 대해, 양무진 북한대학원대 교수가 ‘우리의 대응전략 제언: 남북관계 발전을 중심으로’에 대해 각각 발표한다.

토론자는 이찬호 법무법인 태평양 변호사, 김상태 한국문화관광연구원 선임연구위원, 올레그 키리야노프 모스크바국립대 연구위원, 이영훈 SK경영경제연구소 수석연구원, 이상근 국가안보전략연구원 연구위원이 참석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