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98.84 0.22 (+0.01%)
코스닥 1,029.46 7.84 (+0.77%)

중소벤처기업학회 "포스트 코로나, 파격적 디지털 전환으로 대비"

'한국판 뉴딜 중소벤처기업정책' 추계학술대회
한정화 학회장 "한국판 뉴딜, 중소벤처기업 기회로 모색"
  • 등록 2020-11-20 오후 3:42:52

    수정 2020-11-20 오후 4:04:08

한국중소벤처기업정책학회가 20일 서울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개최한 ‘한국판 뉴딜과 중소벤처기업정책’ 추계학술대회에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영상으로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김호준 기자] 한국중소벤처기업정책학회는 20일 서울 중소기업중앙회에서 ‘한국판 뉴딜과 중소벤처기업정책’을 주제로 추계학술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추계학술대회에서는 코로나19 사태를 맞은 국내 중소벤처기업이 어떻게 위기를 극복하고 경제 재도약 견인차 역할을 할 것인지에 대해 논의했다.

한정화 중소벤처기업정책학회장은 개회사에서 “코로나 팬데믹 상황은 글로벌 생태계를 근본적으로 변화시키고 있다”며 “정부의 디지털뉴딜과 그린뉴딜 정책을 중소벤처기업의 기회와 활로 측면에서 모색하는 공론의 장을 마련하고자 한다”고 추계학술대회 취지를 설명했다.

이날 추계학술대회는 이병헌 중소기업연구원장과 권호열 정보통신정책연구원장의 주제 발표로 진행됐다. 이 원장은 ‘Post Covid-19 중소기업 정책’을 주제로 발표하면서 “IT 인프라 구축이 IMF 위기 극복의 원동력이었듯, 코로나 이후 비대면 경제에도 선제적으로 대응할 필요가 있다”며 “파격적인 디지털 전환과 스마트 혁신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지적했다.

이 원장은 “중소기업의 제조혁신 고도화와 더불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면서 전 세계적으로 위상이 높아진 ‘브랜드K’를 통해 수출을 촉진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면서 “벤처·스타트업에서도 유니콘 기업 20개를 발굴하는 등 벤처 4대 강국으로 진입하는 토대를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토론에서는 곽수근 서울대 명예교수를 좌장으로 중소벤처기업부 변태섭 실장, 조봉현 IBK부행장(경제연구소장), 추문갑 중소기업중앙회 본부장, 남호진 퓨리움 대표, 서강대 임채운 교수가 있어 한국판 뉴딜의 역할에 대한 다양한 의견과 대안을 나눴다.

주제 발표에 앞서 △상생협력 △소상공인 △벤처와 기업가정신 △중소벤처기업의 국제화 등에 대한 논문 발표도 이뤄졌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축사를 통해 “코로나19 사태와 미국 대선 등 불확실성이 여전한 상황에서 중소벤처기업정책학회가 한국판 뉴딜을 위한 중소벤처기업의 기회와 활로를 논의한다는 것은 정말 의미있고 시의적절하다”며 “중소벤처기업정책학회 추계학술대회가 중소벤처기업의 활로를 모색하는 논의의 장이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