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세라젬, 하버드의대와 척추 의료가전 효과 검증

  • 등록 2022-05-18 오후 12:52:20

    수정 2022-05-18 오후 12:52:20

[이데일리 강경래 기자] 세라젬은 하버드의대와 3D(3차원) 인체 시뮬레이션 모델을 활용한 공동 연구를 통해 척추 의료가전의 온열·견인 효과를 검증했다고 18일 밝혔다.

세라젬 측은 “하버드의대와 공동 연구한 시뮬레이션 모델은 고정밀 MRI 스캔을 통해 일반적인 임상 실험을 통해 측정하기 어려운 신체 변화를 가상 공간에 구현하고 정교한 시뮬레이션을 통해 수치·시각화할 수 있도록 구성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공동 연구팀은 해당 모델을 활용한 연구를 통해 세라젬 척추 의료가전의 집중 온열이 근육 최대 3cm 이상 깊이까지 전달되고 최대 4배 혈액순환 개선 효과를 내는 것으로 확인했다. 또 체질량 지수(BMI)를 고려한 수직 견인 효과 측정을 바탕으로 척추 전반에 대한 견인 효과도 검증했다.

해당 분야 권위자인 카드카 하버드의대 박사, 빅슨 뉴욕시립대 교수 등이 연구를 담당했다. 국내에선 세라젬 자문위원인 진영수 전 서울아산병원 교수가 참여했다. 세라젬은 이번 연구 결과를 오는 7월 28일부터 뉴욕에서 열리는 ‘2022 신경 인체 공학 컨퍼런스’에서 발표한다.

세라젬 웰라이프 메디컬 연구센터 관계자는 “이번 결과는 글로벌 공동 연구를 통해 그동안 임상을 통해 정확한 측정이 어려웠던 인체 변화에 대한 중요 데이터를 확보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세계적인 석학들과 함께 개발한 시뮬레이션 모델을 지속 고도화하고 제품에 접목해 소비자들에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