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가상인간 '루시', 연내 라이브 커머스 진행한다

롯데홈쇼핑, 실감형 콘텐츠 기업 포바이포와 업무협약
업계 최초 가상인간 내세운 라이브 커머스 진행 계획
기술 고도화 통해 고객과 실시간 소통 예정
  • 등록 2022-09-29 오후 2:37:56

    수정 2022-09-29 오후 2:37:56

[이데일리 남궁민관 기자] 롯데홈쇼핑이 지난해 선보인 가상인가 ‘루시’가 라이브 커머스 진행자로 등장을 예고했다. 그간 SNS 인플루언서와 국내외 기업 광고모델 등으로 활동을 펼쳐왔던 루시는 양방향 소통이 가능한 수준으로 고도화 작업을 거쳐 연내 라이브 커머스로 활동 영역을 넓힌다는 계획이다.

신성빈(오른쪽) 롯데홈쇼핑 마케팅본부장과 윤준호(왼쪽) 포바이포 대표, 가상인간 루시가 지난 28일 서울 영등포구 양평동 본사에서 디지털 휴먼 커머스 사업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은 지난 29일 서울 영등포구 양평동 본사에서 실감형 콘텐츠 제작 기업 ‘포바이포’와 디지털 휴먼 커머스 사업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디지털 휴먼 콘텐츠 제작 △디지털 휴먼 기반의 커머스 사업 수행에 상호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롯데홈쇼핑이 자체 개발한 가상인간 루시를 양방향 소통이 가능한 수준으로 고도화해 연내에 라이브 커머스 진행자로 데뷔시킬 예정이다. 가상인간이 고객과 실시간 소통하는 상품 판매 방송을 업계 최초로 선보이게 된다. 이를 위해 롯데홈쇼핑은 시각특수효과(VFX), 리얼타임엔진 등 최신 전문 기술을 루시에 적용할 계획이다.

지난해 2월 SNS 인플루언서로 활동을 시작한 루시는 이후 쌍용자동차 신차 발표회에 등장하는 등 국내외 기업 광고모델로도 활약했고, 올해 6월에는 콘텐츠 제작사 초록뱀미디어 소속 아티스트로 계약을 체결해 엔터테이너 활동을 이어 가고 있다.

롯데홈쇼핑은 영상 콘텐츠 품질 개선 등 디지털 전환을 본격화해 라이브 커머스 영역까지 활동을 확장해 간다는 계획이다. 우선 사전에 촬영한 루시의 방송진행 영상을 시범적으로 선보인 후 실시간 소통 방송까지 단계별로 추진할 예정이다. 이미 지난 19일부터 일주일 동안 모바일TV에서 진행된 온라인 아트페어를 통해 루시의 참여 작가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으며, 롯데홈쇼핑이 제작 중인 신규 골프 예능에서는 루시가 프로그램을 소개하기도 했다.

다음달부터 양방향 소통을 위한 기술 고도화에 집중, 연내에 루시가 정기적으로 라이브 커머스에 출연하며 커머스 활동을 본격화한다. 향후 롯데홈쇼핑 자체 유통채널에만 국한하지 않고 다양한 플랫폼으로 루시의 활동 영역을 확대할 예정이다.

이보현 롯데홈쇼핑 미디어사업부문장은 “소셜 미디어 인플루언서, 엔터테이너에이어 라이브 커머스 진행자로 가상인간 루시의 활동을 본격화한다”며 “전문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과 협약을 통해 기술 고도화를 단계별로 추진해 올해 중으로 실시간 양방향 소통이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며, 향후 다양한 플랫폼으로 활동을 확대하며 디지털 휴먼 사업을 선도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