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영FBC, 포스트 말론 와인 ‘메종 넘버 나인’ 독점 수입

세계적 뮤지션 포스트 말론 로제와인 선봬
메종 넘버나인, 출시 이틀 만에 5만병 전량 판매
프로방스 생산, 국제표준 인증 받아
  • 등록 2022-09-28 오후 2:50:39

    수정 2022-09-28 오후 2:50:39

[이데일리 백주아 기자] 종합주류기업 아영FBC는 세계적인 뮤지션 포스트 말론의 첫 번째 와인 브랜드인 ‘메종 넘버나인’을 국내 독점 수입한다고 28일 알렸다.

포스트말론 첫 번째 와인 ‘메종 넘버나인’ 포스터. (사진=아영FBC)
이번에 출시하는 메종 넘버나인은 세계적인 뮤지션 포스트 말론이 만든 첫 번째 와인 브랜드로 메종 넘버나인은 세계적인 와인 플랫폼 비비노에 출시 이틀 만에 5만병이 전량 판매되며 로제 와인으로는 전례없는 판매기록을 남기며 한때 서버가 다운되는 등 큰 화제가 됐다.

메종 넘버 나인은 포스트 말론의 친구인 사업가 제임스 모리세이와 음악 매니저 드레 런던이 참여해 만들었으며 프로방스 와이너리 그룹인 MDCV의 알렉시스 코르누와 협력했다. 알렉시스 코르누는 지난 3년간 열린 와인 대회에서 20회가 넘는 우승이력을 가진 와인 메이커로 다양한 양조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메종 넘버나인은 그르나슈(45%), 씬소(25%), 시라와 메를로 각각 15% 혼합해 만들었다. 한잔을 따르면 아주 연한 핑크, 클래식 프로방스 핑크처럼 맑은 복숭아 컬러가 특징이다. 은은한 꽃 향과 신선한 과일 향이 강렬하고 잘 익은 파인애플, 상큼한 배, 딸기의 향이 느껴진다는 설명이다.

포스트말론 첫 번째 와인 ‘메종 넘버나인’. (사진=아영FBC)
최초의 로제 와인 생산지인 프랑스 프로방스에서 생산되는 메종넘버나인은 고도의 숙련된 생산방식을 유지하기 위해 국제표준 품질 보증 시스템인 ISO 9001 인증을 받았다. 세계적인 온라인 플랫폼인 ‘와인 닷컴과 유명 와인매거진‘디캔터’에서 각각 91점, 90점을 받으며 높은 품질을 입증했다.

포스트 말론은 미국의 싱어송라이터이자 힙합아티스트이다. 2016년 칸예 웨스트의 앨범 참여와 정규 앨범 발매를 시작으로 중독성 있는 훅과 허스키한 음색으로 데뷔 초부터 큰 반향을 일으켰다. 프랑스를 자주 여행하며 로제 와인을 구상했다고 한다.

아영FBC 관계자는 “세계적인 힙합 아티스트이자 래퍼인 포스트 말론의 와인을 단독 론칭해 매우 의미 있게 생각한다”며 “현재 브랜드 홍보를 위한 포스트 말론의 첫 방한 여부에 대해 메종넘버나인 본사 측과 긍정적인 대화를 나누고있다. 조만간 반가운 소식이 오기를 기대해본다”고 말했다.

메종 넘버나인은 6만원대로 대형 마트, 주요 백화점에서 선 예약할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