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52.13 2.81 (+0.09%)
코스닥 997.41 6.28 (+0.63%)

문화재청, 12개 종목 문화재수리기능자 대상 교육

6월4일~10월20일 실습위주로 교육
5월31일까지 이메일로 접수
  • 등록 2021-05-17 오후 2:53:18

    수정 2021-05-17 오후 2:53:18

[이데일리 김은비 기자] 문화재청은 12개 종목의 문화재수리기능자 교육 신청자들을 대상으로 6월 4일부터 10월 20일까지 서울과 경기 일대, 대전 등지에서 종목별로 나눠 실습 위주의 전통기법 교육을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문화재수리기능자 대목 부분(사진=문화재청)
올해 문화재수리기능자 전문교육은 전통굴뚝을 설치하는 온돌과 한식꽃담과 벽돌 문양쌓기를 하는 한식 미장, 기와잇기 전반을 배우는 번와와공, 소목과 대목, 목조각, 석조각 등 12개 종목이다. 교육 운영은 한국문화재기능인협회가 맡는다.

문화재수리기능자란 문화재수리 현장에서 문화재를 직접 수리하는 장인이다.

문화재 수리에 대한 교육은 과거에는 도제식으로 전승돼 왔으나 산업화 과정에서 전통기법과 기술의 맥이 끊기면서 문화재 업계로부터 전문교육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꾸준히 제돼어왔다.

이에 문화재청은 2019년 12월 ‘문화재수리 등에 관한 법률’을 개정해 문화재수리기능자 전문교육 시행을 위한 법적 근거를 마련해 지난해부터 교육을 하고 있다.

교육 대상은 12개 종목 중 문화재수리기능자 자격을 보유한 자다.

교육신청은 한국문화재기능인협회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5월 31일까지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선착순 마감 석조 40명 외 모두 20명 모집)해당 교육을 이수한 문화재수리기능자에게는 전문교육 이수증을 발급할 예정이며 추후 경력 산정 시에도 가점을 인정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