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98.84 0.22 (+0.01%)
코스닥 1,029.46 7.84 (+0.77%)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경쟁사 우수점 배우는 오픈 마인드 가져라"

2021년 상반기 임원 워크샵, '신고식' 콘셉트로 기획
"뉴노멀시대 생존, 통찰력·개방성 요구"
  • 등록 2021-01-08 오후 2:33:48

    수정 2021-01-08 오후 2:33:48

[이데일리 이진철 기자]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이 새해 임원들에게 ‘시대의 흐름을 읽는 리더’와 ‘방향을 제시하는 리더’, ‘조직의 속도를 높이는 리더’를 주문했다.

임 사장은 8일 온·오프라인 듀얼로 진행한 ‘2021년 상반기 임원 워크샵’에서 “뉴노멀 시대에 생존하기 위해서는 시장과 고객의 변화되는 트렌드를 읽어내는 통찰력과 업(業)의 경계성을 뛰어넘는 개방성이 요구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이 8일 서울 을지로 본사에서 온·오프라인 듀얼로 진행한 ‘2021년 상반기 임원 워크샵’에서 임원의 출사표 발표를 격려하고 있다. 신한카드 제공
임 사장은 “끊임없는 학습과 고정관념을 벗어나 새로운 길을 제시하고, 경쟁사의 우수한 점까지도 배우는 오픈 마인드를 가져달라”고 말했다.

임 사장은 “1000개의 퍼즐을 맞추는 가장 좋은 방법이 완성된 그림을 보여주는 것인 것”이라며 “명확한 목표를 조직원에 제시함으로써 조직 전체의 업무 생산성과 추진력을 강화해 달라”고 강조했다.

그는 “변화하는 시대의 흐름을 읽고 전략 수립을 통해 방향을 정했다면 이제 남은 것은 빠른 실행”이라며 “의사 결정과 업무 실행의 속도를 저하시키는 장애물을 과감히 제거하고, 명확한 목표인식·신뢰·권한 위임을 통해 전사 혁신의 속도를 높여가 달라”고 당부했다.

임 사장은 ‘기반은 단단하게, 변화는 신속하게’라는 신한금융그룹의 전략 방향성을 언급하면서 “새로운 환경과 고객을 이해하는 깊은 전략과 디지털 경쟁자들에 맞서는 강한 실행을 통해 2021년을 최고의 한 해로 만들어 나가자”고 주문했다.

한편 신한카드는 이번 워크샵을 ‘새로운 사람이 자신을 알린다(申告), 새로운 것과 옛 것(新古), 과거에 없던 높은 수준(新高)’의 의미를 담아 ‘신고식’이라는 콘셉트로 기획했다. 올해 경영전략 ‘딥택트(DEEP-tact)의 성공적 실행을 위해 리더로서의 새로운 각오와 의지를 결집하는 자리로 마련했다.

신한카드는 송길영 바이브컴퍼니 부사장을 초빙해 특강을 듣는 등 이번 워크샵을 통해 외부 환경 변화를 적극적으로 흡수할 수 있는 개방성을 강조하는 자리를 가졌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