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31.88 11.38 (-0.36%)
코스닥 989.39 7.37 (+0.75%)

[포토]기아 'K8'의 옆태

  • 등록 2021-04-08 오후 2:10:10

    수정 2021-04-08 오후 2:29:06


[이데일리 방인권 기자] 기아자동차가 8일 서울 강남구 기아비트360에서 새로운 기아의 첫 모델 'K8'을 선보이고 있다.

K8은 기아의 새로운 지향점을 보여주는 첫 번째 모델로 파워트레인은 2.5 가솔린, 3.5 가솔린, 3.5 LPI 3가지 엔진으로 구성되며 1.6 가솔린 터보 하이브리드는 내달 출시 예정이다.

K8 2.5 가솔린 모델은 최고 출력 198마력, 최대 토크 25.3㎏f·m, 3.5 가솔린 모델은 최고출력 300마력, 최대토크 36.6㎏f·m의 힘을 내며 3.5 가솔린 모델과 3.5 LPI 모델은 국내 최초로 투 챔버 토크 컨버터가 적용된 신규 8단 자동변속기를 탑재했다. 특히 3.5 가솔린 모델에는 국산 준대형 세단 최초로 전륜 기반 사륜 구동(AWD) 시스템이 적용됐다.

개별소비세 3.5% 기준 판매 가격은 2.5 가솔린 모델 노블레스 라이트 3,279만원, 노블레스 3,510만원, 시그니처 3,868만원, 3.5 가솔린 모델 노블레스 라이트 3,618만원, 노블레스 3,848만원, 시그니처 4,177만원, 플래티넘 4,526만원, 3.5 LPI 모델 프레스티지 3,220만원, 노블레스 3,659만원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