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플로우, 신세계인터내셔날 전사에 협업툴 공급 계약

  • 등록 2021-10-05 오후 2:42:29

    수정 2021-10-05 오후 2:42:29

[이데일리 이윤정 기자] 협업툴 ‘플로우(flow)’의 개발사 마드라스체크㈜는 신세계인터내셔날 전사에 협업툴 공급 계약을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사진제공=플로우)
마드라스체크는 ‘BGF 리테일’ 및 ‘이랜드 리테일’에 이어 신세계인터내셔날까지 최근 대형 유통(리테일) 기업들과 공급 계약을 진행하고 있다.

대부분 협업툴이 메신저(채팅) 기능만을 제공하는 반면, 플로우는 메신저에 프로젝트 협업 기능을 한 곳에 담은 올인원 기능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원격 및 재택근무 등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PC와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프로젝트 이슈 처리, 업무 관리, 일정 공유, 실시간 채팅, 화상회의를 할 수 있다.

또한 내부 직원뿐만 아니라 협력사와 함께 유기적으로 소통할 수 있다. 국내 사상 처음이자 유일하게 △사내서버설치형(On-Premise)형 △SaaS형 △클라우드 호스팅형 3가지 형태의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송지택 BGF리테일 혁신 부문장은 “현장부서 업무 환경까지 고려해 모바일이 지원되는 BGF플로우 도입을 결정했다. 실시간 업무 공유와 히스토리 관리, 업무용 SNS 제공 등 원활한 협업을 위한 소통 도구로 사용하고 있다”며 “팬데믹 여파로 인해 비대면 커뮤니케이션의 필요성이 대두되면서 사내를 비롯해 협력사까지 포함한 협업에 상당한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랜드 리테일 관계자는 “협업툴 플로우 도입으로 내부 직원뿐만 아니라 본사와 협력사, 가맹점 간 비효율적인 의사소통의 단계를 줄이고 시/공간에 제약받지 않는 신속한 디지털 협업을 강화하고 있다. 기존 사내 시스템 SAP ERP와 플로우를 연동해 매출 리포트 및 재고 조회 등의 업무 자동화를 구현함으로써 유통 업무 혁신을 선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코로나19로 인해 촉발된 디지털 전환에 따라 디지털워크플레이스(Digital workplace) 및 비대면 원격-재택근무 인프라 구축에 대한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협업툴 플로우는 매년 고객사 레퍼런스를 확보하며 국내 협업툴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플로우는 △현대-기아자동차 △현대모비스 △KT △포스코 △BGF리테일 △이랜드리테일, △KB캐피탈, △S-OIL 등을 고객사로 두고 있으며, 최근 △삼성전기 △신세계인터내셔날 △웰컴저축은행 △대구은행 등에서 추가로 플로우를 도입했다.

이학준 플로우 대표는 “플로우를 통해 업무 문화 개선을 경험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협업툴 서비스와 디지털워크플레이스 정착 성공 전략을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