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스닥 마감]이틀 연속 4%대 폭락…710선대로 '붕괴'

개인·기관 동반 매도…외인 홀로 매수
모든 업종 하락…전기전자·컨텐츠 7%대↓
2차전지 소재주 9%대↓…위메이드 20%↓
  • 등록 2022-06-23 오후 3:40:43

    수정 2022-06-23 오후 3:40:43

[이데일리 이은정 기자] 23일 코스닥 지수가 이틀 연속 4%대 급락하며 장 마감 직전까지 연저점을 재차 경신했다. 모든 업종이 하락세를 보였고, 2차전지 소재주가 10% 가까이 급락하는 등 시가총액 상위주들도 크게 꺾였다. 이날 지수는 종가 기준 2020년 5월 이후 처음으로 710선대로 붕괴됐다.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이날 코스닥 지수는 32.58포인트(4.36%) 내린 714.38에 거래를 마쳤다. 종가 기준으로 연저점을 연일 경신했다. 코스닥 지수가 종가 기준으로 720선을 하회한 것은 지난 2020년 5월29일(713.68) 이후 처음이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국내 증시의 상대적 급락세는 대외 변수 영향으로 봐야겠지만, 국내 펀더멘털·실적 측면에서 그 원인을 찾기 어렵다”며 “이보다 국내 수급 변수, 그 중에서도 신용 매매, 차액결제거래(CFD), 스탁론 등 반대 매매와 이를 활용하는 외국인 선물 매매 패턴 영향이 크다고 본다”고 말했다.

이날 외국인 홀로 727억원어치를 사들였고, 개인은 642억원, 기관은 14억원 팔아치웠다. 프로그램 매매는 차익과 비차익을 합쳐 930억원 매수 우위를 보였다.

모든 업종이 하락했다. 일반전기전자, 디지털컨텐츠가 7%대 내렸고, IT부품, 출판매체복제, 컴퓨터서비스, 화학은 5%대 하락했다. 섬유의류, 기계장비, 오락문화, 소프트웨어, 제조, 통신장비, 금융, 운송장비부품, 건설, 종이목재가 4%대 내렸다. IT H/W, 금속, 의료정밀기기, 인터넷, 정보기기, 제약, 음식료담배는 3%대 내렸다. 반도체, 운송, 유통은 2%대 하락했다.

시총상위주들은 대체로 하락했다. 이날 신작을 선보인 위메이드(112040)가 20%대 급락 마감했다. 위메이드는 이날 0시 신작 모바일 MMORPG(대규모 다중접속 역할수행 게임) ‘미르M: 뱅가드 앤 배가본드’ 서비스를 시작했다. 신작에 대한 실망감이 반영되며 주가를 끌어내린 것으로 풀이된다.

에코프로비엠(247540)엘앤에프(066970)가 9%대 하락했고, 카카오게임즈(293490)가 7%대, 천보(278280)가 4%대, HLB(028300), 펄어비스(263750), CJ ENM(035760)이 2%대 내렸다. 셀트리온제약(068760)이 1%대 내렸고, 알테오젠(196170)은 4%대 상승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도 1%대 올랐다.

이날 코스닥 거래량은 12억1917만5000주, 거래대금은 8조6830만원이었다. 상한가 종목 없이 88개 종목이 올랐고, 하한가 1개 종목과 1372개 종목이 하락했다. 22개 종목은 보합권에 머물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