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30.48 18.6 (-0.61%)
코스닥 1,007.43 4.33 (-0.43%)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승리와 관계 無..맛으로 승부” 아오리라멘 가맹점주들, 승리와 선 긋기

  • 등록 2019-03-25 오후 1:48:38

    수정 2019-03-25 오후 1:48:38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이데일리 장구슬 기자] 성접대 의혹을 받고 있는 빅뱅의 전 멤버 승리(29·본명 이승현) 라멘집으로 알려진 ‘아오리의 행방불명(아오리라멘)’ 일부 가맹점주들이 승리와 선 긋기에 나섰다.

아오리라멘 신림점은 지난 23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빅뱅 승리와 아오리의 행방불명 신림점은 전혀 무관함을 알려드린다”며 “항상 맛좋은 라멘으로 손님께 제공하는 신림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 맛으로 승부하겠다”고 밝혔다.

부평점도 여기에 동참했다. 부평점은 24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우리 매장은 승리 씨와 전혀 친인척 관계가 없는 순수가맹점으로, 클럽 버닝썬과도 아무 관련이 없는 매장이다”라고 적었다. 이어 “항상 정성을 담은 맛있는 라멘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승리는 2016년 일본식 돈코츠라멘 아오리라멘을 창업해 매장을 국내외 51개까지 확장하며 주목받았다. 하지만 승리가 이사로 운영에 참여했던 클럽 버닝썬이 마약 유통, 경찰 유착 등 각종 의혹에 휩싸이자 지난 1월 사내이사에서 물러났다. 그러나 승리 가족이 일부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소비자들의 ‘아오리라멘 불매운동’은 계속됐다.

이에 아오리라멘 본사 아오리에프앤비는 승리·유리홀딩스와의 관계를 정리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유리홀딩스는 승리의 지인이자 배우 박한별의 남편인 유모(34)씨와 승리가 함께 창업한 회사로, 유리홀딩스 내에는 몽키뮤지업, 아오리라멘, 투자회사 BC 홀딩스 등이 자회사로 있다.

아오리에프앤비는 지난 14일 인스타그램에 입장문을 올려 전문경영인 영입을 준비하고 있으며 가맹점주 보호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오리에프앤비는 “아오리라멘 국내 43개 매장 가맹점주가 모두 지인 및 가족의 가게가 아니고 극히 일부일 뿐이며, 관련이 있는 일부 가맹점에서 이번 사태를 통한 피해가 다른 가맹점으로 커지지 않게 하려고 폐업 결정을 전해왔다”고 설명했다.

이어 “자극적인 뉴스를 통해 열심히 일해 오신 관련 없는 가맹점주에게 피해가 고스란히 가고 있는 상황”이라면서 “무고한 가맹점주들에게 피해가 더 커지지 않도록 아오리라멘 본사에서는 최대한의 노력을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가수 승리 (사진=이데일리DB)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