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서울연극제 4관왕 '붉은 낙엽', 국립극단서 재공연

토머스 H. 쿡의 동명 추리소설 원작
이준우 연출·김도영 작가 참여
내달 8~27일 국립극단 백성희장민호극장
  • 등록 2021-11-25 오후 3:57:29

    수정 2021-11-25 오후 3:57:29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국립극단은 올해 제42회 서울연극제 4관왕을 차지한 극단 배다의 연극 ‘붉은 낙엽’을 초청공연으로 오는 12월 8일부터 27일까지 서울 용산구 국립극단 백성희장민호극장에서 선보인다.

연극 ‘붉은 낙엽’의 한 장면(사진=서울연극협회)
‘붉은 낙엽’은 미국의 대표 추리소설 작가 토머스 H. 쿡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이다. 제42회 서울연극제에서 초연해 우수상(단체부문), 연기상(박완규), 신인연기상(장석환), 무대예술상(신승렬)을 수상했다. ‘왕서개 이야기’로 제57회 동아연극상 희곡상·작품상을 수상한 김도영 작가, 이준우 연출이 각각 각색과 연출을 맡았다.

이번 작품은 더 나은 삶과 가정을 만들기 위해 고군분투해온 에릭이 이웃집 소녀 에이미의 실종에 대한 유력한 용의자로 자신의 아들 지미가 지목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견고하다고 믿었던 관계가 한순간의 의심으로 서서히 무너져 내려가는 모습을 비극적이면서도 긴장되게 풀어냈다.

김광보 국립극단 예술감독은 “최근 작품을 해체하거나 재구성하는 연극이 무대에 많이 오르는데 ‘붉은 낙엽’을 통해 오랜만에 탄탄한 서사를 기반으로 한 연극의 정수를 만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작품 속 의심으로부터 비롯된 참담한 결과는 불신이 팽배한 지금 이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생각의 여지를 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오는 12월 12일 공연 종료 이후 이준우 연출, 김도영 작가, 배우 박완규 등이 참여하는 ‘예술가와의 대화’를 진행한다. 티켓 가격 전석 3만원. 문의 및 예매는 국립극단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하면 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