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브리지 회장에 송필호 중앙일보 부회장

  • 등록 2017-02-28 오후 1:55:44

    수정 2017-02-28 오후 8:50:05

(사진=희망브리지)
[이데일리 유현욱 기자]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지난 24일 서울 영등포구 63빌딩 라벤더홀에서 제53차 정기총회를 열고 송필호(67·사진) 부회장을 신임 회장으로 선출했다.

송 신임 회장은 다음달 1일 취임한다. 임기는 3년이다.

그는 중앙일보 대표이사 사장 겸 발행인과 한국신문협회 회장 등을 지냈다. 현재는 중앙일보 부회장을 맡고 있다.

최학래 현 회장은 명예 회장으로 추대됐다. 서상목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회장과 김건중 대한적십자사 사무총장는 신임 이사로 선임됐다.

희망브리지는 1961년 전국의 방송사와 신문사, 사회단체가 힘을 모아 설립한 법정 구호단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