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358.41 11.67 (+0.5%)
코스닥 824.65 2.4 (+0.29%)

청약도 비규제지역으로 풍선효과?

광역시, 분양권 전매 제한 강화
비규제 중소도시 연이어 완판
  • 등록 2020-09-22 오후 2:09:33

    수정 2020-09-22 오후 2:14:30

[이데일리 황현규 기자] 정부의 부동산 규제에서 자유로운 비규제 지역이 분양시장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지방 광역시 분양권 전매가 강화되면서 청약 시장도 비규제 지역으로 ‘풍선효과’가 커질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22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방 중소도시의 아파트 평균 매매가격은 올해 △6월 0.71% △7월 1.06% △8월 1.14%로 상승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반해 같은 기간 지방광역시는 △0.65% △0.78% △0.88%를 기록했다. 비규제지역의 평균 매매가격 상승률이 더 큰 것이다.

청약성적도 밀리지 않는다.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지난달 충남 천안시 서북구 일대에서 공급된 ‘천안 푸르지오 레이크사이드’는 1순위 청약에서 588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7만7058명이 몰리며 평균 131.05 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또 전남 순천시 서면 일원에서 분양한 ‘포레나 순천’은 이달 진행된 1순위 청약에서 392가구(특별공급을 제외) 모집에 1만8831명이 접수하며 평균 48.04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사진=연합뉴스)
특히 앞으로 비규제 지역의 청약 인기는 더 커질 것으로 보인다. 앞서 지난 15일 주택법 시행령 일부개정안이 의결되면서 수도권과 지방광역시 도시지역 민간택지에서 공급되는 주택의 분양권 전매제한 기간 강화됐기 때문이다. 기존 6개월에서 소유권 이전 등기일까지 전매 제한 기간이 길어지면서, 전매 제한에서 비교적 자유로운 비규제 지역이 더 관심을 받을 것이란 분석이다.

비규제 지역으로 수요자·투자자들의 높은 관심이 예상되는 가운데 오는 10월 풍선효과를 누릴 단지가 속속 등장해 눈길을 끈다.

계성건설은 전라북도 익산시 일대에서 ‘익산 이지움 더 테라스 아트리체’를 분양할 예정이다. 호반산업도 충청남도 당진시 일대에서 ‘호반써밋 시그니처 2차’를 공급할 예정이다. HDC현대산업개발과 포스코건설은 경상북도 구미시 일원에서 ‘구미 아이파크 더샵’을 분양하며, 대림산업도 전라남도 순천시 일대에서 ‘e편한세상 순천 어반타워’를 공급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