락앤락, 이재호 전 LG전자 부사장 대표 내정

  • 등록 2022-09-30 오후 5:29:56

    수정 2022-09-30 오후 5:29:56

[이데일리 강경래 기자] 락앤락은 이재호 전 LG전자 부사장을 신임 대표이사로 내정했다고 30일 밝혔다. 오는 10월 17일 임시주주총회를 통해 이 전 부사장이 사내이사로 선임될 예정이다.

이재호 전 부사장은 서울대 경영학과, 서울대 MBA를 졸업했으며 최근까지 LG전자 렌탈케어링사업센터장·부사장을 역임했다. 이외에 엔씨소프트 CFO, 코웨이 부사장 등 경험을 쌓은 전문경영인이다.

특히 LG전자 렌탈케어링사업센터장 재임 시절 적극적인 마케팅과 렌탈 사업 확대 등을 통해 선임 당시 신설된 조직인 렌탈케어링사업센터 성장세를 안정적으로 이어갔다는 평가를 받는다.

락앤락 관계자는 “이 전 부사장이 김성훈 대표 역할을 이어받아 향후 회사 성장과 경쟁력 제고를 위해 힘쓸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재호 락앤락 대표이사 내정자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