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찬민 용인시장 "엄마특별시 위한 환경 조성해나가겠다"

  • 등록 2017-10-16 오후 2:52:23

    수정 2017-10-16 오후 2:52:23

사진=용인시
[용인=이데일리 김아라 기자]정찬민 용인시장이 “엄마특별시를 위해 일·가정의 양립과 여성 인적자원을 활용하는 환경을 조성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정 시장은 16일 기흥구 신갈동 경기여성의 전당 소극장에서 여성단체협의회 회원 120여명을 대상으로 ‘양성평등 역량강화 워크숍’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날 워크숍은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하는 여성지도자들의 리더십 역량과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강의는 교육전문기관 인성코리아의 박춘미, 최부석 강사가 ‘소통하는 여성의 리더십’을 주제로 양성평등을 위한 21세기 여성리더의 비전에 대해 설명했다.

여성의 지위 향상과 지역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1984년에 창립된 여성단체협의회는 현재 13개 여성단체 1만여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다.

정찬민 용인시장은 “앞으로 바람직한 양성평등 정책이 실현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