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06.16 1.17 (-0.04%)
코스닥 995.07 1.37 (+0.14%)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가트너 "내년 사물인터넷 연결기기 올해보다 30% 증가"

  • 등록 2014-11-20 오후 5:54:04

    수정 2014-11-20 오후 5:54:04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세계적인 컨설팅 기관인 가트너(Gartner, Inc.)는 2015년 ‘인터넷 연결 기기(connected things)’의 대수가 올해 보다 30% 증가한 49억 대, 2020년에는 250억 대에 이를 것이라고 예측했다.

가트너 부사장 겸 최고 애널리스트인 짐 툴리(Jim Tully)는 20일 “사물인터넷(이하 IoT)은 비즈니스 변혁의 주요 동인으로 모든 산업과 사회 분야에 걸쳐 엄청난 영향력을 미칠 것”이라며, “IoT로 인해 확산된 디지털화는 기존 기업들에게 위협적이겠지만, 결국 모두가 수용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소비자, 기업, 정부기관 등 많은 조직들이 관련 기술의 활용 방식을 모색함에 따라 연결된 사물이 급격히 증가하며 IoT의 경제적 파급효과도 클 것으로 보인다. 2015년 총 IoT 서비스 지출액은 695억 달러이지만 2020년에는 2,630억 달러까지 증가할 전망이다.

소비자용 애플리케이션이 IoT 기기 대수의 증가를 이끄는 반면, IoT 수익의 대부분은 기업 부문에서 창출될 것으로 보인다.

내년 소비자 부문에서는 29억 대에 달하는 IoT 기기가 사용될 것이며, 2020년도에는 130억 대를 상회할 전망이다.특히 자동차 관련 IoT 기기 대수는 96% 의 증가율을 기록하며 2015년 IoT 기기 시장에서 가장 큰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2015년 IoT 기기 활용이 두드러지는 상위 3대 수직 산업 부문은 제조, 공공사업(utility), 교통 분야로 총 7억 3,600만 대를 활용할 전망이다. 2020년에는 공공사업 분야가 1위, 제조 및 정부 분야가 2위로 총합 17억 대의 IoT 기기를 도입할 예정이다. 툴리 부사장은 “에너지 절감을 위해 지능형 도로와 구역 조명에 투자를 확대하면서 정부분야가 3위를 차지하고, 지능형 계량기에 대한 투자로 공공사업 분야가 1위로 올라설 것”이라고 설명했다.

△부문 별 IoT 기기 사용 대수 (단위: 백만 대)
IoT로 인해 정보 보안, 정보기술 보안, 운영기술 보안, 물리적 보안 사이의 연관성이 그 어느 때보다 강조되고 있다. 기업의 보안을 통제, 관리, 운영할 담당자를 선정할 필요가 있으며, 2017년 말이면 기업의 20% 이상이 IoT 기기 및 서비스 관련 비즈니스를 보호할 전용 디지털 보안 서비스를 도입할 전망이다.

IoT는 디지털 보안 아키텍처에 신규 플랫폼, IT와 IoT의 하이브리드 통합 방식, 산업별 새 기준,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새로운 관점 등을 도입할 것이다. IT 리더들은 각 기술의 차이점에 대해 수용하고, IoT 관련 위협과 보안에 대한 다면적 기술 접근방식을 개발해야 한다. 각 기기가 생산하는 정보의 양이 다르므로, IT 리더들은 디지털 비즈니스 요구조건과 실제 디지털 보안 간의 균형을 찾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

프렌티스 부사장은 “향후 인터넷 연결 지능형 기기 대수가 급증하면서 지능형 사물들은 감지(sense), 해석(interpret), 통신(communicate), 조율(negotiate) 능력을 갖출 것”이라며, “CIO들은 IoT 기기수의 급증을 기반으로 새로운 서비스와 용례, 신규 비즈니스 모델 창출 기회를 모색해야 한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